하늘과 초원이 마주하는 대관령 하늘목장

해발 1,157미터의 대관령 선자령을 끼고 있는 대관령 하늘목장은 1974년 조성되었으며 약 1,000만 제곱미터 규모입니다.

2014년 9월부터 개방하였으며 말, 염소, 양 등과 자연을 직접 체험하는 국내 최초의 ‘자연순응형’ 체험목장이자, 400여 마리 젖소와 100여 마리 한우가 ‘자연 생태 순환 시스템’에서 살아가는 기업목장이기도 합니다.


IMG_2783

매표소에서 다리를 건너가면 왼쪽으로 트랙터 마차 승강장(중앙역)이 있습니다.
트랙터 마차는 하늘 목장 주요코스를 다니고 있으며 트랙터 마차를 타고 선자령까지 가서 걸어내려오거나 트랙터 마차를 타고 내려와도 됩니다.


IMG_2789

트랙터 마차를 타고 오르면 해발 1,000미터에 위치한 트랙터마차 종점인 하늘전망대까지는 30분 정도 소요됩니다.


IMG_2796

트랙터 마차를 타고 오르면서 초원에서 풀을 뜯고 있는 말, 소들을 볼 수가 있습니다.


IMG_2803

트랙터 마차는 풍력기를 한바퀴 돌아 방향을 바꿉니다.
하늘마루 전망대에서 선자령까지는 도보로 약 40분 거리로 안개도 많이 낀날이라 가지는 못했습니다.


IMG_2834

하늘마루 전망대에 오르면 대관령 주변의 모습이 내려다 보입니다.


IMG_2851

대부분의 사람들은 트랙터 마차를 타고 하늘마루 전망대까지 즐기고 이 곳에서 너른 풍경길쪽으로 걸어내려가거나 마차를 타고 다시 내려갑니다.


IMG_2854

너른풍경길을 내려가면 서 본 하늘마루전망대 부근입니다.
안개가끼어 풍력기 상부는 보이질 않습니다.


IMG_2861

너른풍경길로 걸어올라오는 사람들도 있었습니다.
부부인듯 잠시 쉬면서 대관령 주변을 내려다 보고 있습니다.


IMG_2871

너른 풍경길을 내려오면 '웰컴투동막골 공원'에 이르게 됩니다.


IMG_2876

공원아래에는 웰컴투동막골의 영화에 나오는 소품 들을 전시해놓았습니다.


IMG_2901

웰컴투동막골 공원에서 가장자리 숲길로 이어집니다.


IMG_2914
IMG_2921

가장자리 숲길에서 오른쪽 아래로 종종걸음길이 이어집니다.
이 곳에서는 방목하고 있는 젖소들의 모습을 볼 수가 있습니다.


IMG_2934

원시림터널길은 숲이 우거져 있는 길입니다.


IMG_2936

원시림터널길을 지나면 양을 방목하는 초지를 만나게 됩니다.


IMG_2962P

삼각초지에서는 방목하고 있는 양들을 만날 수 있습니다.


IMG_2968
IMG_2971

길을 따라가면 왼쪽으로 목장체험장이 나타납니다.
이 곳에서는 초지안으로 들어가 양들에게 먹이를 주는 체험을 할 수가 있습니다.
건초 등 먹이는 별도 구매(2천원)해야 합니다.


IMG_2994

목장체험장을 내려오면 하늘목장의 관람은 끝이 납니다.
하늘목장 아래쪽에는 편의점, 카페 등이 있어 이 곳에서 음료나 기념품을 구입할 수 있습니다.


IMG_2998

입구에 있는 놀이터로 '내마음대로 놀이터'로 이름이 지어져 있습니다.
이 곳은 놀이기구도 삐뚤빼뚤한 자연 그대로의 나무를 이용해 만들었습니다.

하늘목장은 동물과 함께 하고 푸른 초원을 직접 느낄 수 있는 곳으로 연인 또는 가족과 함께 하면 좋은 곳입니다.

여행 TIP

▷소재지 : 강원도 평창군 대관령면 꽃밭양지길 458-23
▷입장료 : 대인 6,000원, 소인 5,000원(소인은 36개월 이상 초,중,고교생)
▷전화 : 033-332-8061

 

- 드래곤의 사진속 세상풍경 / 이창룡 -

 

공감과 댓글은 더 좋은 글을 쓰게합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강원 평창군 대관령면 횡계리 468 | 대관령하늘목장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드래곤포토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한화호텔앤드리조트 2017.09.06 17:3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고지대라서 그런지, 운무가 낀 분위기의 양떼목장 모습이네요. 해가 쨍한 날이면 더욱 돌아다니기 힘들었을 텐데, 오히려 뛰어놀기엔 부담없는 날이 아닐까 싶습니다. 내마음대로 놀이터는 정말 인상적인 곳인데요. 아이들의 상상력을 마구 자극해주는 디자인의 놀이터가 아닌가 하는 생각이 듭니다. 마치 땅 속에서 공기방울이 올라오는 듯한 재미를 주는걸요? 대관령의 초원 모습을 보니 마음까지 시원해 지는 기분입니다. 오늘도 산뜻한 하루 보내시길 바라요~

  3. 라디오키즈 2017.09.06 18:3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예전에 갔을 때 목장 가는 길이 너무 구불구불해서 불편했던 기억이 있는데... 지금은 좀 나아졌을까요? 그렇다면 다시 한번 가보고 싶은데요.^^

  4. kangdante 2017.09.07 07:5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하늘목장이라는 이름에 걸맞게
    하늘과 맞닿은 듯한 아름다운 목장입니다.. ^.^

  5. 해우기 2017.09.07 10:0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양떼목장...삼양목장...
    양떼목장은 참 많이 갔었는데...
    언제나 바람이란 단어가 참 기억에 많이 남네요...

  6. 문moon 2017.09.07 16:4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대관령 하늘목장 너른 풍경이 멋집니다.
    젖소들과 양들이 푸른 초원에서 지내는 모습이 보기 좋습니다.^^

  7. 황대장 2017.09.08 00:2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도 가보고 싶은 곳이네요 ㅎㅎㅎ
    오랜만에 야심한 밤에 들렀다 갑니다.
    드래곤님도 남은 한주도 활기차게 보내세요.

  8. Bliss :) 2017.09.08 02:2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대관령 하늘목장 저두 가보고 싶어지네요^^ 여기서는 흔한 목장이지만, 색다른 매력이 있는 것 같아요. 내마음대로 놀이터도 매력 있어 보이구요^^ 눈으로 즐겁게 놀다 갑니다. 행복한 하루 되세요!

  9. 이청득심 2017.09.08 09:0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안개낀 대관련의 하늘 목장 모습이 운치있습니다...ㅎㅎ
    트랙터 마차도 타보고 싶고....
    한번 가보고 싶네요~~

  10. 영도나그네 2017.09.08 18:3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양떼들을 만날수 있는 대관령의 하늘목장길은
    언제나 이국적인 풍경들을 만날수 있는 곳이라
    아이들과 함께하면 정말 좋은곳이기도 하더군요..
    오늘도 아름다운 대관령 하늘목장 풍경 잘보고 갑니다..

  11. 작년 이맘쯤인가. 2017.09.09 00:4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추억 돋네요.
    자욱한 안개, 풍력 발전기, 트랙터 마차
    전여친 잘 살려나

  12. Spatula 2017.09.09 06:5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멋진 글과 사진 잘 보고 갑니다. 강원도 여행계획중인데 좋은 정보였답니다!

  13. GeniusJW 2017.09.09 12:4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ㅎㅎ~
    사진을 보니,, 정말 시원해보입니다~~
    넓은 들판이 참 멋진 곳이네요~

  14. 아리미나 2017.09.09 18:4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한번가보고 싶어 지네요^^ 좋은글 감사합니다

  15. 지구나그네 2017.09.10 03:4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와 경치 좋네요. 사진 잘 보고 갑니다

  16. 서비 2017.09.11 07:3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푸른 초원에 눈이 시원해집니다..^^

  17. 모피우스 2017.09.12 09:4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탁 트인 풍경이 좋습니다.

  18. 울릉갈매기 2017.09.12 11:5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너무 멋진곳이네요~
    한번 놀러가고파요~^^
    행복한 시간 되세요~^^

  19. 제갈선광 2017.09.12 13:1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날도 안개가 심했던 모양이군요.
    아주 오래전에 우리 일행은 아예 들어가지도 못했습니다.
    그넘의 안개 때문에요....^^

  20. viewport 2017.09.13 00:1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는 예전에 한 여름 땡볕에 갔었는데 이런 날도 운치있고 좋은데요

  21. 귀여운걸 2017.09.15 15:2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드넓게 펼쳐진 광경이 보기만해도 마음이 편안해지는 느낌이에요~
    저도 가족과 함께 다녀와야겠네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