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교의 다양성을 느낄 수 있는 곳, 보스니아-헤르체코비나 '모스타르'

종교의 다양성을 느낄 수 있는 '모스타르(Mostar)'는 네레트바(Neretva)강을 사이에 두고 한쪽은 이슬람 지구, 한쪽은 기독교 지구로 나뉘어 평화롭게 공존하다 이후 영토 확장의 내전과 전쟁을 치른 과거를 지닌 도시입니다.

'오래된 다리'라는 뜻의 스타리 모스트(Stari Most)는 이슬람과 기독교를 이어주는 평화의 상징이나 분단의 비극을 증언해 주는 상징으로 2005년 유네스코 세계문화유산에 등록되어 있습니다. 


IMG_2529

크로아티아 챠브타트(Cavtat)에 있는 호텔 크로아티아를 출발하여 4시간 정도소요되어 '보스니아- 헤르체코비나'라는 긴이름의 나라의 도시 '모스타르'에 도착하였습니다.

보스니아-헤르체코비나는 옛 유고슬라비아로 연방으로 우리가 잘알고 있는 '사라예보'가 수도입니다. 도착해서 제일 먼저눈에 들어온 건 거대한 성베드로& 바오로 성당(Zupa Svetog Petra i Pavla)이 눈에 띄었습니다.  


IMG_2530P

성베드로& 바오로 성당옆 주차장에서 스타리모스트(Stari Most : Old Bridge)가는 길거리에는 거리에 앉아 구걸을 하고 있는 아이들 이 눈에 띄었습니다. 전쟁의 휴유증이 이아이들 까지 전해지고 있었습니다.  


IMG_2533P

길가 전봇대나 게시판에 사진과 함께 붙어 있는 것은 부고(訃告)라고 합니다. 이슬람사람들은 부고에 초록색테를 두루고 카톨릭 사람들은 검은색 테를 두른다고 합니다.  


IMG_2534

길에는 파괴된채 방치된 건물이 종종 눈에 띄어 전쟁이 휴유증이 그대로 남아있음을 보여주고 있었습니다.  


IMG_2536P

스타리 모스트(Stari Most)로 가는 길목엔 다양한 물품을 파는 가게와 음식점들이 즐비합니다. 이 곳에서 부터 벌써 이슬람문화권에 들어온 기분입니다.  


IMG_2545

스타리모스트(Stari Most)는 오래된 다리(Old Bridge)라는 뜻으로 1557년 오스만투르크의 하이레딘이 1,088개의 하얀돌로 지었는데 길이 30m, 폭 5m, 높이 20m의 아치형다리입니다.

오랜 세월 강 양편에 이슬람인과 기독교 마을을 이어주었던 다리였으나 1993년 내전으로 인해 크로아티아 부대의 포격으로 붕괴되었다가 전쟁이 끝난후 세계각국의 후원금을 지원받아 터키의 건축가들이 2004년7월23일 다리를 유럽건축과 이슬람형식으로 복원하였습니다.  


IMG_2556P

사진왼쪽은 스타리모스트 다리 입구로 건너편은 이슬람지구입니다. 다리는 사람만 다닐 수 있으며 미끄럼방지를 위함인지 돌출형태라 그리 편하게 다닐 수 있는 다리는 아니었습니다.

스타리모스트(StariMost)의미가 Old bridge라 다리라는 의미가 포함되어 있지만 이해를 돕기위해 '스타리모스트 다리'로 표시하겠습니다.  


IMG_2558

스타리모스트 위에서 본 네레트바강 북쪽 모습입니다. 오른쪽 네레트바 강변에 파라솔이 펴져 있는 곳이 제가 점심먹은 식당입니다. 모스타르의 전경을 보기위해 사진 왼쪽 이슬람 사원의 뾰쪽탑에도 올라가보았습니다.  


IMG_2560

시간이 갈수록 많은 관광객들이 스타리모스트 다리위를 건너가고 있습니다.  


IMG_2569

제가 식사한 점심식당에서 바라본 스타리모스트(Stari Most) 다리 모습입니다. 다리위와 다리 아래쪽에 사람들이 모여있는데 이는 강으로 뛰어내리는 사람때문인데 뛰어내리는 사람은 돈을 받고 뛰어 내립니다.  


IMG_2582G

마침 네레트바(Neretva)강에 뛰어내리는 사람이 있어 빨리 연사로 찍어 보았습니다.  


IMG_2590 네레트바(Neretva)강 북쪽 모습
IMG_2592PN

식당은 좋은 위치에 자리하고 있어 주변 풍경은 보기 좋았습니다.  


IMG_2595P

점심은 보스니아-헤르체고비나 전통음식 체바피(Cevapi)로 밀가루 빵사이에 다진 쇠고기 튀김과 양파, 야채, 소스 등을 넣어먹는 요리입니다. 딱딱하고 뻑뻑한게 제입맛에는 맞지가 않아 절반정도 남긴 것을 기억이 납니다.  


IMG_2563

점심후 모스타르 주변을 둘러 보았습니다. 관광지라 많은 가게들이 주변에 줄지어 있습니다 다리에서 강을 따라난 길은 모스타르의 중심거리인 브라체페지카(Brace Fejica) 거리라 합니다. 


IMG_2602

세계문화유적 안내판이 있는 곳에서 보이는 스타리모스트 다리풍경이 거의 포토존이나 다름없네요  


IMG_2605 터키영사관

브라체페지카 거리는 이슬람풍의 노래가 흐르고 널찍한 카펫과 터키 국기가 바람에 휘날리고 있습니다. 알고보니 터키영사관이라 합니다. 영사관이 있을정도로 터어키와는 친밀하게 지내고 있어보입니다.  


IMG_2620

브라체페지카(Brace Fejica) 거리에서는 작은 터키의 이미지가 한눈에 그려질 만큼 사람들의 복장이나 생김새도 투르크 전사들의 모습으로 거리의 주변 모습은 아랍이나 터키를 떠오르게 할 만큼 동양적 색채가 강합니다.  


IMG_2614
IMG_2615

모스타르 브라체페지카(Brace Fejica) 거리를 벗어난 시내 곳곳에는 공동묘지가 있는데 1993년 내전 당시 사망한 보스니아인들이라 합니다. 문화와 종교때문에 12만명의 인구 중 3만명이 사망하였다고 하는데 다행히 나토 평화유지군의 개입으로 내전은 끝났지만 평화와 사랑을 표방하는 종교와 문화때문에 전쟁이 일어난다고 하는 것은 아이러니 합니다.

다음편에서는 이슬람사원인 '메흐메드 파샤 모스크(Mehmed Pasha's Mosque)'의 탑위에 올라 내려다본 모스타르 모습을 소개합니다.

여행 TIP 


 보스니아-헤르체고비나 '모스타르' 위치도

- 드래곤의 사진속 세상풍경 -

 

공감과 댓글은 더 좋은 글을 쓰게 합니다.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유럽 보스니아_헤르체고비나 | 모스타르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드래곤포토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참교육 2015.11.11 14:4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고색창연한 도시... 돈키호테같은 기사가 금방 성에서 뛰쳐 나올 것 같습니다.

  3. 2015.11.11 16:4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

  4. 봉리브르 2015.11.11 17:2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생소한 느낌을 주는 모스타르이네요.
    그래서인지 더 눈여겨보게 됩니다..^^

  5. 초록배 2015.11.11 19:5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전쟁이라는 단어가 먼저 떠오르는 이 지역이, 이렇게 아름다운 문화유산을 품고 있네요~

  6. Darney 2015.11.11 21:0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사람이 정말 많군요 다리가 무너지겠어요..ㄷㄷ
    영화에 나올법한 장소에요! 반지의 제왕 같은..?

  7. 공룡우표매니아 2015.11.12 06:3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도심을 흐르는 푸른강과 스타리모스트 뒤로 보이는 산
    도심의 풍경에 즐겁게 머물렀습니다.
    고맙습니다. 드래곤님~

  8. 청결원 2015.11.12 07:3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정말 사진 멋지네요~

  9. kangdante 2015.11.12 08:1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세계 곳곳에서 일어나고 있는 전쟁들..
    과연 누구를 위한 전쟁인지 다시한번 생각하게 합니다..

  10. @파란연필@ 2015.11.12 10:0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와~ 정말 멋진 풍경들입니다... 그저 부럽기만 하네요~

  11. 『방쌤』 2015.11.12 10:4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눈으로 보면 마냥 아름답기만 한 풍경들인데
    그 뒤에 숨은 이야기들이 함께하는 곳들이 많더라구요
    이 곳 역시 그런곳 같습니다
    근데 다리에서,,, 뛰어내리기도 하는군요!!!

  12. 솜다리™ 2015.11.12 10:4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와.. 마을풍경이 중세 영화 셋트장 같은 분위기내요^^

  13. 레드불로거 2015.11.12 11:3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와 풍경이 너무 멋있네요, 한번 가보고 싶은 곳입니다~

  14. 프리홈 2015.11.12 12:3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보니나아도 멋지네요... 정말 갈 곳이 많다고 느껴져요~
    사진 굿입니다~^^

  15. 헬로끙이 2015.11.12 13:4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다리에 그런 사연이 있군요
    지금은 아름다운 곳이라 느껴지지 않지만 아픔을 간직한 곳이였네요
    와 근데 관광객이 정말 많네요 ^^

  16. 죽풍 2015.11.12 16:3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길거리 아이들의 표정을 보니 어떤 상황일까 궁금합니다.
    아름다운 고건축미를 봅니다.
    잘 보고 갑니다. ^^

  17. 도느로 2015.11.12 17:3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기자기한 저런 곳이 정말 볼것들이 많을 것 같습니다.
    역사적 지식을 알고가면 더 재미있을 것 같아요.
    좋은 곳 시원한 사진으로 잘 보고갑니다. ^^

  18. 박용주 2015.11.12 17:4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주 재미있게 보았습니다

  19. viewport 2015.11.13 21:3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 아름다운곳이 전쟁의 상흔으로 괴로워하다니 참 안타깝습니다

  20. 귀여운걸 2015.11.16 02:1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렇게 아름다운 곳인데 아픈 과거가 있었네요..
    저두 언젠가 꼭 직접 보고 싶은 곳이에요^^

  21. Kim Louis 2015.11.17 21:0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한편에 다큐멘타리를 보는듯 느낌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