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스크(이슬람사원) 위에 세워진 거대한 성당, 세비야 대성당

스페인 세비야 대성당(Sevilla Cathedral )은 화려한 외관만큼이나
성당 내부 또한 볼거리가 풍성합니다.


예수의 일생을 조각한 황금빛의 중앙제단, 고풍스러운 성가대석 등 15세기 조각품은 물론
무리요와 고야를 비롯한 유명 화가의 작품까지 감상할 수 있어,
마치 스페인의 예술품을 집대성해 놓은 박물관과 같은 성당입니다.


IMG_6377

세비아 알카사르 관람하고 나오면 바로 앞에 히랄다(Giralda)탑과 함께 세비야 대성당이 있습니다.
세비야대성당의 부속건물인 히랄다탑은
12세기말 이슬람교도 알모아데 족이 세운 것으로 원래 모스크의 첨탑이었습니다.

이후 지진으로 파괴되었다가 16세기 기독교인들이 전망대와
플라테레스코 양식의 풍향계가 있는 종루를 설치하였습니다.

히랄다 탑 정상에는 한 손에 방패, 다른 손에는 종려나무 잎을 든
‘신앙의 승리’를 상징하는 여인의 조각상 ‘엘 히랄디요’가 있습니다.

히랄다 탑은 세비야에서 가장 높은 98m의 건축물로
세비야 랜드마크로 세비야 어디서나 볼 수 있습니다.


IMG_6381P

히랄다탑 옆에 있는 문으로 입장을 하니 천장에 리비아 왕이 선물로 보냈다는
악어모형과 코끼리 상아가 걸려 있어 다소 이채로왔습니다.


IMG_5236

성당 외관은 고딕양식이지만, 성당내부는 르네상스와 바로크 양식으로 지어졌습니다.


IMG_5238

성당 중앙에는 은의 제단이 있습니다.
은으로 만들어진 세계최대의 규모라 합니다.


IMG_5248

황금제단으로 부리우는 세비야 대성당 중앙제단은 미사시간에만 개방하고
다른 시간에는 쇠창살로 만든 보호대에 의해 닫혀있습니다.


IMG_5255

세비야 대성당 중앙제단은 높이27m, 폭18m로
예수님의 탄생, 수난, 죽음을 36개의 조형물로 표현하고 있습니다.

1480년부터 1560년 까지 80년에 걸쳐 완성된 아름다운 목제 제단으로,
콜롬버스의 신대륙에서 가져온 1.5톤의 황금으로 섬세하고 화려하게 만들어져 있습니다.


IMG_5270
IMG_5269

중앙제단(황금제단) 맞은 편에 성가대석이 있는데
이 곳도 평소에는 출입이 금지되어 있었습니다.


IMG_5345

위사진에서 '콜럼버스의 관'을 메고 있는 사람들은
15세기 스페인을 구성한 레온, 카스티야, 나바라, 아라곤의 국왕이라고 합니다.

관에는 콜럼버스의 유골분이 안치되어 있습니다.
원래 콜럼버스의 시신은 남미의 '산토도밍고'에 매장되었다가 다시 쿠바의 아바나로 옮겨졌으며,
1898년에 미국으로 양도된 후 세비야 성당에 안치되었습니다.


IMG_5346

콜럼버스를 지지한 레온과 카스티야 왕은
앞에서 고개를 당당하게 들고 있는데 비해,

뒤에 고개를 숙이고 있는 두 왕은
콜럼버스의 지원 요청을 거절한 나바라, 아라곤의 왕이라고 합니다.


IMG_5288

성구실은 마치 박물관처럼 구성되어 있습니다.
천정에 채광창으로 인해 실내가 밝은편이며 왼쪽에 있는 조각상은
세비야를 이슬람교도들로 부터 탈환한 페르난도 3세 왕이며, 오른쪽은 이사벨 여왕입니다.


IMG_5333P

성구실에서는 단아하고 아름다운 성체현 시대,
왕자의 첫 영성체용 금관등 다양한 보물들을 볼 수 가 있습니다.


IMG_5311P

사제단(주교)회의장은 독특한 양식의 천장으로 되어 있으며 르네상스 양식이라 합니다.


IMG_5326P

르네상스 양식의 돔형태 천장이 있는 성직자 회의실에는
무리요의 그림 '성모수태'그림이 걸려 있었습니다.


IMG_5355

제가 간날은 성구실이외에 성당의 한구간을 이용하여 성구 특별전시를 하고 있었습니다.


IMG_5361

’성 안토니오 경당’ 에는 '무리요'의 작품 ‘성 안토니오의 환상’이 있습니다.
세비야 대성당을 방문하는 순례자와 관광객들이 작품을 보기위해 많이 몰려 들었습니다.

'성 안토니오의 환상'의 작가 '무리요'는 스페인 남부 '안달루시아의 세비야' 출신으로
17세기 에스파냐 회화의 황금시대를 대표하는 화가라고 합니다.


IMG_5374P

세비야 성당 내부를 둘러본후 히랄타 탑으로 올라갔습니다.

히랄다 탑(La Giralda )은 세비야를 상징하는 세배야 대성당의 부속 건물로
12세기 말 이슬람교도 ‘알모아데’ 족이 세운 모스크 첨탑입니다.

이후 지진으로 파손 되었다가 16세기 가톨릭인들이 전망대와 종루를 설치해
‘바람개비’라는 의미의 ‘히랄다’로 불리게 되었다고 합니다.

히랄타Giralda) 탑을 오르는 길은 계단이 아니라 그냥 비탈길로 되어 있습니다.
1번부터 32번까지 표지판의 번호를 세며 오르막 길을 오르면 세비야 시내 전경을 조망할 수 있는 전망대가 있습니다.

경사가 완만해서 그리 힘 들지이지 않고 오를 수 있습니다.
교황이 세비야 대성당을 방문했을 때는 히랄타 탑을 나귀 타고 올랐다고 합니다.


IMG_5382P

히랄다탑은 세비야성당이 들어서기 전에 있었던 이슬람 사원(모스크)의 미나렛(Minaret)이었습니다.
참고로 미나렛은 예배시간을 알리는데 사용하는 탑입니다.

세비야 대성당을 건축하면서 이슬람사원의 미나렛에 가톨릭의 종탑을 얹혀놓았고,
1568년에는 가톨릭의 승리를 나타내기 위하여 히랄다(El Giraldillo)라는 이름의 성모상을 올렸다고 합니다.

우리나라 같으면 헐고 새로 지었을 것 같은데,
이슬람에 대한 거부감이 적은지 이슬람 사원을 카톨릭 성당으로 그냥 개조된게 아닌가 싶습니다.


IMG_6402

히랄다탑에 오르면 세비야 시내전경을 볼 수 있습니다.


IMG_6425

히랄다탑에서는 스페인 특유의 무데하르 양식으로 지어진
세비야 알카사르 성이 내려다 보입니다.


IMG_6418

히랄다탑에서 내려다보면 세비야 대성당이 십자가형태로 생긴것을 볼 수 있습니다.

 


IMG_6415

오른쪽이 오렌지 정원입니다.
이곳은 이슬람 사원의 흔적으로 중앙에 분수가 있고 오렌지나무가 질서정연하게 늘어져 있습니다.

오른쪽에 면죄의 문이라 부르는 출구가 있습니다.

여행 TIP

▷소재지 : Avenida de la Constitucion, s/n, 41004 Sevilla
▷입장료 : 성인 9유로, 학생 4유로


 스페인 세비야대성당 위치도

- 드래곤의 사진속 세상풍경 / 이창룡 -

공감과 댓글은 더 좋은 글을 쓰게합니다

Posted by 드래곤포토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Bliss :) 2017.01.16 09:2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세비야의 스페인 광장도 멋있더니 대성당도 정말 멋지네요. 정교함의 끝을 보이네요. 시가지도 정말 멋스럽구요^^ 덕분에 잘 보고 갑니다. 활기찬 한 주 보내세요^^

  3. 솜다리™ 2017.01.16 09:3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와...정말 웅장하고 화려하내요...^^
    아침부터 눈이 호강하는듯 합니다~

  4. 플레이무비 2017.01.16 09:4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정말 화려하니 멋있네요... 이런 곳 가볼수나 있을지 모르겠습니다. 잘 보고갑니다.

  5. kakawood 2017.01.16 10:1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와 대성당고 정말 멋지고 웅장한 것 같아요..^^ 저도 이런 건축물 직접 눈으로 보고싶네요 ㅠㅠㅠㅠ

  6. 청춘일기 2017.01.16 10:5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우와! 시내가 정말 멋지네요. 성당도 멋지지만요 ㅎ
    위에서 보는 오렌지 정원도 돌바닥에서 나무가 자란듯 독특한 느낌이에요
    36개의 예수님 조형물하며 벽화나 그림 작품까지 볼거리 가득한 성당이네요

  7. 워크뷰 2017.01.16 12:1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보기만 해도 엄숙하여집니다^^

  8. 화들짝 2017.01.16 18:3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내부도 좋지만 히랄다탑에서 바라보는 시내 풍경도 멋지네요.^^

  9. 이청득심 2017.01.16 22:3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웅장한 성당입니다... 화려한 실내는 아름다운 예술품이네요^^

  10. 다딤이 2017.01.17 10:4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와 아 내부가 엄청나네요~~
    성당은 원래 저렇게 웅장해야 되는가 봅니다.
    감상 잘하고 갑니다^^

  11. Naturis 2017.01.17 20:3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사진으로 봐서는 모르겠는데 세비야 대성당이 모스크 위에 세워진것이로군요.. 왠지 다빈치코드의 한장면같은 느낌도 들구요..

  12. 광제 2017.01.17 21:1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우와..성당 교회탑 쳐다보려면 고개가 아플것 같습니다.진짜 웅장하네요..ㅎㅎ

  13. 신기한별 2017.01.17 21:4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성당 규모가 어마어마하고 무엇보다 성당 위에서 바라본 풍경도 괜찮네요.

  14. 도느로 2017.01.17 22:1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걸 사람이 다 만든거라 생각하니 소름이 돋네요.
    건축물과 구조물하나하나가 모두 섬세하게 만들어져있어 정말 놀랍습니다.
    직접본다면 그 감동은 몇배가 되겠네요 ^^

  15. ageratum 2017.01.17 23:1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웅장하고 정말 멋있네요^^

  16. 공룡우표매니아 2017.01.18 06:1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스페인의 세비아 대성당
    미술 박물관 같은 내부의 아름다운 시설과 풍경
    세비야 시내의 풍경, 덕분에 즐겁게 잘 보았습니다.
    고맙습니다.

  17. pennpenn 2017.01.18 07:1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세비야의 대성당은 똘레도의 대성당과 마찬기지로
    예술작품을 보는 착각을 하게 만듭니다.

    날이 다소 풀리니 미세먼지가 귀찮게 하는군요.
    수요일을 잘 보내세요.

  18. 명태랑 짜오기 2017.01.18 10:5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웅장하고 화려하고 섬세한 멋진 성당이네요.
    성당 둘러보는데 하루가 모자랄것 같습니다.
    직접가서 미사까지 드려보고 싶어집니다^^

  19. 모피우스 2017.01.18 13:0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실제로 보면 입이 다물어지지 않을 것 같습니다~

  20. 양잘쌩 2017.01.18 13:1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세비야는 이렇게 생겼군요
    저는 일정이 안되서 바르셀로나, 마드리드, 톨레도까지만 ㄷ로았는데
    세비야 꼭 가보고 싶어요

  21. 바람바라 2017.01.25 09:4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스페인에 대해 조금 더 알게 되는것 같습니다.
    좋은 공부가 되는것 같네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