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국내 람사르습지 1호, 대암산 용늪

대암산 정상부근에 있는 용늪은 인제군 서화면에 위치한 남한 유일의 고층 습원입니다. 5,200년전부터 죽은 식물이 채 썩지않고 쌓여 이탄층이 형성되어 있습니다.

희귀하고 다양한 생물종을 보유하고 있는 생태계의 보고로 천연기념물 제 246호 및 습지보호지역, 산림 유전자원보호구역으로 지정되어 있습니다. 199년 대한민국 제1호 람사르습지로 등록되었으며 예약후 탐방이 가능합니다.


IMG_2599P

대암산 용늪 트레킹은 인제군 서화면 서흥리 용늪마을자연생태학교에서 탐방안내소까지 7km거리의 용늪길을 버스를 이용 35분정도 올라갑니다.

용늪트레킹은 하루제한인원 150명입니다. 이날은 이지역 문화해설사의 인솔아래 약 40명의 인원이 2개조로 나뉘어 탐방을 함께 했습니다.


IMG_2605C

2분여 올라가면 아래쪽 계곡에 조그만 대암폭포를 만나게 됩니다. 대암산 정상에서 발원한 여러 물줄기가 모여 흐르는 곳으로 맑은 물소리로 잡음이 들리지 않아 옛 무인들이 심신을 단련하던 장소라 합니다.


IMG_2609

산행길은 험한길은 아니나 2시간 정도를 걷는 길이므로 스틱을 준비하시는게 편합니다.


IMG_2619P

대암산은 산림청 지정 한국 100대명산으로 해발 1,316미터, 특이한 기후 조건으로 희귀 동식물이 서식하고 있습니다. 천연보호구역으로 지정되어 출입이 통제되며 예약을 통해서만 출입할 수 있습니다.


IMG_2625

탐방안내소에서 1.7km 지점에 너래바위 위쪽으로 출렁다리가 만들어져 있습니다. 그아래 대암산에 나무를 하러 오는 나무꾼들이 쉬어 가던 곳으로 사방이 하나의 넓은바위로 이루어져 있어 너래바위라 합니다.

출렁다리는 길이 19m, 폭 1.5m로 최대 30명이 지나갈 수있도록 설계되었습니다.


IMG_2638

탐방안내소에서 1.9km를 40여분 가면 대암삼정상과 큰용늪 갈림길이 나옵니다. 큰용늪갈림길로 들어섭니다. 이 곳에서부터는 길이 좁아집니다.


IMG_2641

휴식을 하는 동안 문화해설사는 우리가 쓰는 어쭈구리라는 말에 대한 어원을 설명 해주었습니다. 원래는 어주구리(漁走九里)로 용늪에서 살고 있던 물고기가 용이 승천하는 소리에 놀라 달아나다 나무꾼에게 잡혔는데 다음날 나무꾼이 용늪에서 도망쳐온 거리를 재어보니 십리(十里)에서 조금 모자라는 구리(九里)라고 해서 붙여진 이름이라 고 합니다.


IMG_2693P

산행길에는 연령초등 야생화를 많이 볼 수 있었습니다 연령초의 꽃말은 그윽한마음이라고 합니다.


IMG_2694P 둥글레, 노루오줌, 우산나물, 눈개승마, 앵초, 동이나물

둥글레, 노루오줌, 우산나물, 눈개승마, 앵초, 동이나물 등의 야생화를 쉽게 볼 수가 있습니다. 둥굴레는 잎사이사이에 꽃이나 열매가 맺히고 풀솜대는 끝트머리가 하얀 것으로 구분한다고합니다.


IMG_2700

산에 오르다 보면 커다란 바위가 길을 막고 있는데 밥상바위라 합니다. 이바위를 지나면서 부터 길이 평탄해집니다.


IMG_2724P

용늪에 가까워질수록 길은 간간히 작은 물길을 이루고 있었습니다. 산철쭉군락지를 지나게 되는데 철쭉꽃잎들이 큼직큼직합니다. 길옆에 있는 은방울꽃도 볼 수가 있었습니다.


IMG_2735P

용늪입구에 샘물이 만들어져 있어 물을 마실 수 있습니다. 그런데 물이 나오는 양이 적어 기다리는 시간이 많아 많은 사람들이 맛을 다 볼 수는 없습니다. 산행을 하고 나서 그런지 시원하고 물맛도 괜찮았습니다..


IMG_2745

해발1,280m에 있는 용늪표지석입니다. 이곳에서 부터 용늪을 소개하는 문화해설사의 안내에 따라 20명씩 들어가게 됩니다.


IMG_2748

생태계 보호를 위해 흙먼지를 통한 오염되는 것을 막기위해 신발을 털고 들어가게 됩니다.


IMG_2755

용늪에 내려가기전에 내려다 본 모습입니다. 마치 분화구처럼 가운데에 습지가 형성되어 있었습니다.

대암산 정상 부근에는 큰 용늪, 작은 용늪이라 불리는 고지습원이 있는데 작은용늪은 이미 그 원래의 모습을 상실하여 숲으로 변해버렸다고 합니다. 큰 용늪은 우리나라에서 유일한 고지습원으로 연중 안개기는 날이 많은 특수한환경이 조성되고 있어 생태계 연구에 좋은 자료를제고하고 있습니다.


IMG_2759

일단 용늪에 내려가기전에 계단에 앉아 문화해설사의 설명을 듣습니다. 용늪이라는 이름은 하늘로 올라가는 용이 쉬었다가는 곳이라 하는 전설에서 유래되었다고 합니다.


IMG_2772

용늪 전문해설사의 인솔로 용늪 데크길로 들어갑니다.


IMG_2775

용늪은 국내에서 보기 드문 이탄습지 입니다. 이탄습지란 낮은 온도로 인해죽은 식물들이 미생물분해가제대로 이뤄지지 않은 상태로 쌓여 지층의 일종으로 용늪에는 약 1m~1.8m 쌓여있습니다.

용늪이 산 정상부에 있고 1년 중 170-일 이상 안개에 싸여있어 습도가 높고, 5개월 이상 영하의 기온으로 춥고 적설기간이 길어 식물이 죽어도 잘 썩지않고 그그대로 쌓여 이탄층이 발달하였습니다.


IMG_2778

이곳은 대부분 바람이 많이 부는 곳인데 제가 간날은 날씨도 맑고 바람도 잔잔했습니다.


IMG_2781

용늪은 1,280하늘아래 하늘아래 맞닿아 있는 우리나라 유일의 고층습원입니다. 고층습원은 이탄층의 발달로 하부로 빠져나가는 수분의 양이 점차 많아져 물이끼류 등과 같은 구성종들이 오직 강우에 의해 공급되는 수분만을 이용할 수 밖에 없는 상태를 말합니다.


IMG_2783

용늪이 위치한 대암산은 동식물의 남북한게 동서 구분의 현상이 나타나는 지역으로 북방계와 남방계 식물을 동시에 볼 수 있는 곳으로 다양한 자연환경과 동식물을 가지고 있습니다.


IMG_2788

큰 용늪에는 물이끼, 삿갓사초, 꼬리조팝나무, 꽃쥐손이풀 등의 식물군락이 있으며 손바닥 난초, 비로용담, 끈끈이 주걱등의 희귀식물도 자라고 있습니다.

그 밖에 식물성 플랑크톤 63종, 돌말 19종과 천연기념물인 산양과 검독수리가 관찰된 바 있으며, 도룡뇽, 무당개구리, 출흰나비 등도 볼 수 있습니다. 또 이 지역과 연결된 두타연계곡에서는열목어를 비롯한 특산어류 10여종이 살고 있습니다.


IMG_2796

이탄층에는 약 5,200여년전 부터 썩지않고 쌓여온 식물의 잔해가 그대로 남아있어 우리나라의 식생과 기후변화를 연구하는데 좋은 자료가 되고 있습니다.


IMG_2825P

용늪을 둘러보고 대암산 용늪습지보호지역관리소앞에 이르게 됩니다. 용늪습지보호지역관리소앞에서 용늪에 온 기념사진을 찍는 분들이 많았습니다.

대암산(1,316.2m)정상은 백두산에서 시작되어 내려온 금강산-향로봉-설악산 구간의 백두대간 산줄기 능선을 가장 잘 볼 수 있는 곳입니다.

대암산은 조선시대부터 여러고지도와 지리지에 臺巖山(대암산)으로 쓰여졌고 마을에서는 산 정상을 대바우로 불렀습니다.

臺巖山(대암산)의 대와 대바우의 대는 사방으로 경치나 경관을 바라볼 수 있는 높은 곳을 뜻하며 대바우와 대암산이라는 지명에는 금강산, 향로봉, 설악산 등 강원도 북부대간 산줄기를 보고 느꼈던 옛 사람들의 경험과 뜻이 담겨져 있습니다.


인제 대암산 용늪(3:16)

☞ 여행 TIP

▷소재지 : 강원도 인제군 서화면 서흥리 산170번지 
▷용늪탐방기간 : 5.16~10.31(오전9시, 10시, 11시 : 일 3회운영)
▷허가인원 : 일250명이내(1회 20명)
▷용늪탐방예약 홈페이지 : http://sum.inje.go.kr/br/portal/sub03_01

- 드래곤의 사진속 세상풍경 / 이창룡 - 


 더 자세한 강원도의 명소 및 소식은 강원도청 페이스북 좋아요 누르고 확인하세요
https://www.facebook.com/gwdoraeyo


공감과 댓글은 더 좋은 글을 쓰게합니다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강원 인제군 북면 월학리 | 용늪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드래곤포토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청결원 2019.06.01 06:4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포스팅 잘 보고 갑니다
    주말 잘 보내세요~

  3. 공수래공수거 2019.06.01 07:5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한번 체험헤 보고 싶군요..
    그런데 너무 멉니다 ㅡ.ㅡ;;

  4. 애리놀다~♡ 2019.06.01 10:3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멋진 풍경에 감탄하게 되는 곳이네요.
    고지대에 있는 늪지라... 가보고 싶어요. ^^*

  5. 맛난고구마 2019.06.01 11:1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산이 잘 보존되어 있는 모습이 사진으로도 느껴집니다.
    아름다운 곳을 다녀 오셨네요.

  6. 오렌지훈 2019.06.01 11:1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대암산 용늪 인제에 이렇게
    희귀한 곳이 있을줄 몰랐네요
    공감하고 갑니다^^

  7. 후미카와 2019.06.01 16:3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심신단련이 저절로 될듯합니다. 공기도 좋아보이고 호연지기가 가능할 듯

  8. 감자튀김 2019.06.01 17:2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정말 아름다운 꽃들에 눈이 호강합니다.
    산위쪽에 평탄한 곳이 있다니 독특한 풍경에 눈이 갑니다. ^^

  9. 까칠양파 2019.06.01 18:3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강원도에 이런 곳이 있다니, 오늘 처음 알았네요.
    사진과 함께 충분한 설명이 있지만, 직접 걸어다니면서 보면 훨씬 더 좋겠죠.ㅎㅎ
    꼭 기억해뒀다가 가봐야겠습니다.

  10. 연예인 2019.06.01 23:4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글 잘 보고
    공감 언제나 잘 누르고 갑니다
    좋은 하루 되세여~

  11. 베짱이 2019.06.02 01:3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초록 물결이 싱그럽네요.

  12. 버블프라이스 2019.06.02 05:0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정말 생태계의 신비네요^^

  13. 핑구야 날자 2019.06.02 07:3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역시 자연보소를 위해서는 사람이 많이 다니지 않는게 좋을 거 같아요

  14. 행복사냥이 2019.06.02 07:5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용늪 데크길을 인상깊게 보고 갑니다.^^

  15. 드림 사랑 2019.06.02 19:1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덕분에 잘보고 갑니다.

  16. luvholic 2019.06.02 23:5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산행 과정을 보여주셔서 아주 실감납니다^^
    습지를 실제로 보면 아주 멋있겠네요.

  17. pennpenn 2019.06.03 07:1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래전 다녀온 곳인데
    다시 한번 가보고 싶습니다.

    공기가 맑고 깨끗합니다.
    월요일을 잘 보내세요.

  18. 라디오키즈 2019.06.03 12:4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150명 제한을 두고 철저히 관리하고 있는 것 같아서 다행이다 싶네요.
    ...결국 자연은 사람과 거리가 있을수록 잘 보존될 테니 앞으로도 철저히 최소한의 영향만 주면 좋겠습니다.

  19. veneto 2019.06.03 23:3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자연 그 자체네요 인원 제한이 있을만한곳입니다 ㅎㅎ

  20. 라미드니오니 2019.06.05 11:3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전문적인 설명이 가미되어있어서인지, 가치있는 천연자산잘보았습니다ㅎ

  21. GeniusJW 2019.06.13 22:3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자연경관속에 걷다보면
    저절로 힐링이 될 것 같아요!ㅋㅋ