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랑스 베르사이유(Versailles)궁전은 17세기 루이 13세의 왕실 사냥터였던 것을 루이 14세가 50여년에 걸쳐 궁전을 건축 했다고 합니다.

1672년 왕궁을 이곳으로 옮기자, 베르사이유는 왕국의 수도로서 정치, 문화, 사교의 중심이 되었으며 루이 14세 시대때 베르사이유의 명성은 높았으며, 빛나는 고전주의 문화의 전당으로서 자리잡았습니다.

100_4317 바르사이유 궁전 광장(루이 14세 동상)

또한 1783년 미국독립혁명 후의 조약, 1871년 독일제국의 선언, 1919년 제1차세계대전 후의 평화조약이 체결된 곳으로 1979년 유네스코 세계문화유산으로 지정되었다고 합니다.

베르사이유 궁전 내부는 왕실성당, 헤라크레스 방, 왕의 방들, 왕비의 방들, 전쟁갤러리로 구성되어있으나 전반적으로 좀어두웠습니다.

100_4263 바로크 양식의 왕실 예배당

100_4265C

100_4267

100_4268C

100_4271C

100_4274M 거울의 방

100_4278C 거울의 방

8년걸려 만들어진 거울의 방은 방전체가 17개의 대형거울과 금칠로 장식되어 있으며 궁정의식과 외국사신을 맞을때 사용하였다고 합니다.

100_4281C 왕비의 침실

100_4282C 왕비의 방

100_4283C 마리 앙뜨네와뜨의 초상

100_4284C 마리 앙뜨네와뜨와 그녀의 아이들

100_4285C

베르사이유 궁전내부는 우리가 흔히 생각하는 방 구조와는 달리 통로에 칸을 막아 놓은듯 합니다.

어느 방을 가려면 여러방을 통로처럼 거쳐가야 하니 개인적인 생각으론 상당히 불편할 것 같은데 왕족의 경호를 고려한 것 일까요 ?

100_4289C

베르사이유 궁전의 바깥정원은 잘조성되어 있습니다. 전형적인 프랑스 정원으로 기하학적으로 구성되어있으며, 드넓은 수로와 곳곳에 위치한 화려한 분수가 고풍스런 아름다움을 더해 줍니다.

정원은 궁전의 뒷쪽에 있어 밖에서는 보이지 않지만 자전거를 타고 몇시간을 돌아야 다 볼 정도로 엄청난 규모입니다.

100_4290C

100_4292C

100_4293C

100_4294C

100_4296C

100_4299C

100_4301C

100_4306C 아롤론 연못

아폴론 연못 뒤쪽으로 대운하가 연결되어 있습니다.

100_4309C

100_4313C

루이 14세가 베르사이유에 호화스런궁전을 짓고 이를 바탕으로 화려한 문화를 꽃피웠다하나 약 5천명이 살았다하는 이 큰 건물에 화장실이 없었다는게 아이러니합니다.

궁전에 들어오는 귀족들은 휴대용변기를 지참하고 들어와 궁전주변에 오물을 몰래 버렸다고 합니다. 게다가 베르사이유 궁전에서는 하루도 거르지 않고 밤마다 화려한 무도회가 열렸다고 하니 생리적인 문제해결에 어려움을 겪었을 것으로 짐작됩니다.

이런 것 때문에 유럽의 향수가 발전했다는 이야기가 있습니다만 아무튼 재미있는 일입니다.

Posted by 드래곤포토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별이~ 2012.01.18 00:4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는 죽기전에 볼수 있을까요? ^^
    화장실이 없다는것은 저도 놀라워요^^
    하루 마무리 잘하시고, 좋은꿈 꾸세요^^

  3. 하늘엔별 2012.01.18 03:2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여기가 바로 교과서에서 보던 그 베르사이유 궁전이군요.
    여기 꼭 한 번 보고 싶네요. ^^

  4. 블로그토리 2012.01.18 08:5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궁전보다 정원이 더 마음에 듭니다....ㅎㅎ

  5. 밋첼™ 2012.01.18 09:1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멋진 풍경들이군요. 영화의 한 장면들이 생각나는 듯 합니다.
    경호를 위해 칸칸을 막아놓은 듯 하단 말씀은.. 어느 성이든, 왕궁이든 비슷한가 봅니다.
    덕분에 베르사이유 궁전 구경 잘~했습니다^^
    행복한 하루 되시길 바랍니다

  6. 이야기캐는광부 2012.01.18 09:3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정말 화려하네요. 예술적인 미가 뛰어난 것 같습니다.ㅎㅎ
    한번 거닐어 보고 싶어집니다.

  7. 하늘이사랑이 2012.01.18 10:1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도 저곳을 가보았는데..화려함에 깜짝 놀랐습니다. 절대권력의 힘과 위세가 정말 대단한 시절이었죠.
    사진보니 다시 가보고 싶네요. 역시 여행은 아름다운 추억을 만들어 주나 봅니다. 여행은 좋은 것이여^^

  8. 와이군 2012.01.18 12:2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화장실이 없다니 ㅋㅋㅋ
    많은 사람들이 방광염걸렸겠는데요~
    멋진 사진들 잘 봤습니다~~

  9. 솜다리™ 2012.01.18 12:2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금으로 장식된 내부...
    화려한 정원...
    넘 아름다운 곳인듯 하내요^^

  10. 빛이드는창 2012.01.18 13:5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베르사이유 궁전이 생각보다 크고 화려하네요^^ 특히 거울의방은 그 중에서 제일 화려했을 것 같습니다.

  11. 해우기 2012.01.18 14:2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저곳에 서있었던 그때가...너무..그립습니다..
    안그래도 얼마전 사진정리좀 하려고 앨범을 구입한것을 보고....

    잠시 옆에서 보다보니...베르사이유에서 담았던 사진들을 보며..이런저런 생각을 했었는데....

  12. 신기한별 2012.01.18 16:3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베르사이유궁전 잘 보고 갑니다

  13. 나는 하늘소 2012.01.18 18:5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정말 화려하고 멋있네요.
    베르사이유 궁전, 그리고 정원이 너무 아름답게 잘 가꾸어 놓았군요.
    드래곤포토님 덕분에 잘 구경하고 갑니다. ^.^

  14. 화들짝 2012.01.18 19:0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화려한 베스사이유 궁전 잘 봤습니다.
    사냥터 보다는 궁전으로 전해진 것이 더 나아 보이긴 합니다만 답은 없겠죠! ^^

  15. 뽀키 2012.01.18 19:4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기가 그 유명한 베르사이유 궁전이군요...
    언제 한번 가 볼 수 있으려는지.ㅠㅠ

  16. ageratum 2012.01.18 22:4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정말 거대하네요..^^
    잘못하면 길을 잃을지도 모르겠습니다..ㅋㅋ

  17. 명태랑 짜오기 2012.01.19 08:1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베르사이유 궁전 앉아서 구경 다 했네요.
    포스팅 잘 보고 갑니다.
    즐거운 하루되세요

  18. skypark박상순 2012.01.19 11:2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교과서에서만 보았었는데 덕분에 좋은 구경 했습니다.^^

  19. 소심한우주인 2012.01.19 11:3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런 곳일 직접 보나는 것도 정말 좋은 일일 것 같아요.
    역시 여행은 부럽네요~

  20. 2012.01.19 15:4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

  21. ILoveCinemusic 2012.01.19 21:5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호사스러움의 극치네요...화장실이 없다니...유럽은 화장실 인심이 그래서 박한가봐요. (으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