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연아, 2018 평창동계올림픽대회 기념은행권· 기념주화 공개행사에 참여

2018 평창 동계올림픽대회와 동계패럴림픽대회 개최를 앞두고 국내에선 처음으로 기념은행권(지폐)이 일반에 공개되었습니다.

조직위원회는 “평창대회를 통한 국내 첫 기념은행권을 비롯해 기념주화 2차분에 대한 실물 공개 행사를 지난 9월 1일 오전 서울 충정로 풍산빌딩에서 갖고, 9월11일부터 29일까지 3주간 선착순 예약 접수를 받고 있습니다.

이날 공개식에는 이희범 조직위원장과 김민호 한국은행 부총재보, 김화동 한국조폐공사 사장, 류진 풍산그룹 회장, 예약접수 대행 금융기관장, 김연아 홍보대사 등이 참석하였습니다.



그동안 우리나라에서 개최된 국제 스포츠대회를 비롯해 국가적 행사나 역사적 사건을 기념하기 위한 기념주화는 발행돼 왔지만, 기념은행권이 발행된 경우는 이번이 처음입니다.

기념은행권은 지난해 12월 한국은행 금융통화위원회에서 액면은 2천원, 규격은 가로 140mm, 세로 75mm로 발행키로 결정했으며, 오는 11월 17일 발행됩니다.

앞면에는 스피드스케이팅을 중심으로 6개 동계올림픽 경기종목을 표현했고, 뒷면에는 단원 김홍도의 ’송하맹호도‘를 소재로 우리나라를 상징하는 호랑이와 소나무를 디자인 하였습니다. 위조방지 보안요소도 현재 사용 중인 오만원 권에 준하는 높은 수준으로 적용하였습니다.

발행수량은 총 230만장(117만세트)으로, 낱장형(판매가: 8,000원) 92만장(92만 세트), 2장 연결형(판매가: 15,000원) 42만장(21만세트), 24장 전지형(판매가: 168,000원) 96만장(4만세트)의 세 가지로 구성됩니다.

조직위 관계자는 “소장가치가 높아 기념은행권 구매가 몰릴 것으로 예상되는 일련번호는 공정성을 기하기 위해 경매를 통해 판매할 예정이며, 경매 일시와 수량 등은 추후 별도 공지 할 예정”이라고 밝혔습니다.



지난해 11월에 이은 2차 발행 기념주화는 지난 3월 한국은행 금융통화위원회에서 올림픽(금화 2종과 은화 7종, 황동화 1종)은 10종에 최대 264,500장, 패럴림픽(은화 1종, 황동화 1종)은 2종에 최대 95,000장을 오는 11월 1일에 발행키로 하였습니다.

세부적으로 31.10g과 15.55g 금화가 각각 4,500장과 15,000장, 은화 8종 200,000장, 황동화 2종 140,000장입니다.

30,000원화 금화(순도 99.9%, 31.10g, 판매가격: 2,960,000원) 디자인에는 우리나라 고유의 전통 놀이 ‘쥐불놀이’가 적용되었습니다.

20,000원화 금화(순도 99.9%, 15.55g, 판매가격: 1,520,000원)에는 강릉 아이스아레나와 경포호, 피겨와 쇼트트랙 장면이 보는 각도에 따라 달리 보이는 신기술인 ‘잠상(Latent)’기법으로 디자인되었습니다.

5,000원화 은화 8종(순도 99.9%, 15.55g, 판매가격: 각 62,000원)은 스켈레톤과 스노보드, 스키점프, 프리스타일 스키 등 7개 동계올림픽대회 스포츠종목의 스피드한 순간을 눈의 결정형태 배경위에 접목 시켰고, 나머지 1종은 패럴림픽대회 6종목을 픽토그램으로 표현하였습니다.

여기에 1,000원화 황동화(구리 65%, 아연 35%, 26.00g, 판매가격: 22,000원)는 동계올림픽대회 마스코트 ‘수호랑’과 동계패럴림픽 마스코트 ‘반다비’가 디자인되었습니다.

기념주화 뒷면에는 2018 평창 동계올림픽 및 동계패럴림픽의 엠블럼이 새겨졌습니다.


3종으로 구성된 평창 동계올림픽대회 기념주화 세트도 많은 관심을 받을 것으로 기대되고 있습니다. 판매가격은 모든 종류의 기념주화를 담은 ‘금·은·황동화 10종 세트’가 4,936,000원, 31.10g 금화를 뺀 ‘금·은·황동화 9종 세트’ 1,976,000원, ‘은화 7종 세트’ 434,000원입니다.


기념은행권과 기념주화는 지난 9월 11일부터 29일까지 11개의 지정 금융기관* 전국지점과 판매대행사인 풍산화동양행을 통해 선착순으로 예약 접수를 진행한 뒤, 12월 11일부터 15일까지 닷새 동안 교부할 예정입니다.

* 금융기관 : KEB하나은행, KB국민은행, IBK기업은행, NH농협은행, SH수협은행, 신한은행, 우리은행, 우체국, BNK경남은행, DGB대구은행, BNK부산은행

국내 뿐 아니라 전체 발행량의 30%는 6개의 해외 공식 업체를 통해 판매될 예정이며, 국내 예약접수 후 남은 물량은 해외에 추가 배정할 계획입니다.


대한민국 첫 동계올림픽에서 처음으로 발행되는 기념은행권은 물론 기념주화 역시 평창 대회가 남기는 주요 유산 중의 하나가 될 것으로 예상되며 이번 기념화폐 발행을 통해 평창올림픽 경기 홍보에도 큰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합니다.

9.29까지 잠실역 신광장에서 진행되는 2018 평창동계올림픽대회 기념은행권, 기념주화 홍보존 인증샷 이벤트에도 참여해보시기 바랍니다.

- 드래곤의 사진속 세상풍경 / 이창룡 -

공감과 댓글은 더 좋은 글을 쓰게합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드래곤포토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저녁노을* 2017.09.18 03:5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평창 올림픽...기념주화가 발행되었군요
    성공을 기원합니다.

    잘 보고가요

  2. pennpenn 2017.09.18 07:1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평창 동계올림픽을 하기는 하는 군요.
    기념 주화발행이 성공했으면 좋겠습니다.

    공기가 맑아서 참 좋습니다.
    월요일을 상큼하게 시작하세요.

  3. 공수래공수거 2017.09.18 07:2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1차분 했을때 포스팅한적이 있습니다
    2차분을 시작하는군요
    경쟁이 심할듯 합니다 ㅎ

  4. 핑구야 날자 2017.09.18 07:3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종이 지폐 기념주화가 은근 관심이 가더라고요

  5. kangdante 2017.09.18 07:5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올림픽과 아시안게임 기념주화를 구입했었는데
    이번엔 아쉽게도 포기해야겠네요..

  6. 라이너스™ 2017.09.18 08:2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우와~ 김연아 씨도 등장했네요^^

  7. 이청득심 2017.09.18 10:1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기념주화도 발행되는 것을 보니
    이제는 평창올림픽이 본격적인 시작을 알리는 듯 합니다...
    성공적인 동계올림픽이 되기를 다함께 기원해봅니다^^

  8. 도느로 2017.09.18 18:2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한때 저도 주화나 입장권같은 것을 모은적이 있는데...
    주화란 말이 이젠 참 생소하게 느껴지네요 ^^;;
    의미있는 발행인만큼 인기도 좋을 것 같습니다.

  9. 황대장 2017.09.18 22:5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잘 보고 갑니다.
    오늘부로 새로운 한주가 다시 시작되었네요.
    드래곤님도 남은 올해 9월 한달도 활기차게 보내세요.

  10. 솜다리™ 2017.09.19 15:1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평창 동계올림픽...
    왠지 분위기 조성이 잘 않되는듯 하내요...쩝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