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상가득 '꽃게굴비 한정식' / 다랑가지 식당

전남 영광군 법성포에 굴비거리가있습니다. 거리이름도 굴비로로 되어 있고 여기는 굴비판매점과 굴비음식점들이 많이 있습니다.

이집 주인에 의하면 굴비식당을 찾기위해 도로 끝까지 오다 마지막에 어쩔 수 없이 들어오는 사람들이 많다고 하는 집, 굴비로 서쪽 끝쪽에 위치한 다랑가지식당을 소개합니다.

DSC09307

다랑가지(多浪佳地)는 다랑곶의 변음으로 현재 월랑대 밑에 위치하고 있으며 예로부터 법성포항의 대표적인 물량지를 일컫습니다. 월랑곶이 달랑곶을 불리다가 다랑가지로 변음된 것입니다.

DSC09233

입구에 들어서니 홀은 없고 방이 여러개 있었습니다.

DSC09278

다랑가지식당의 대표메뉴는 꽃게굴비한정식으로 이집 주인 이순례할머니가 영광지역에서 내려오는 전통비법으로 상황버섯과 결합해 천연게장 소스를 개발하여 영광굴비와 함께 한상가득 차려 나옵니다. 기본반찬이 마치 한정식을 방불케 하네요

DSC09284 굴비

굴비는 1인당 1마리씩 나옵니다. 칠산앞바다를 끼고 있는 영광 법성포는 습도와 일조량이 굴비를 말리는데 적절하고, 적절한 해풍이 불어 굴비가공에는 최적의 기후조건을 갖추고 있습니다.

영광 법성포 굴비는 참조기만 엄선하여 천일염을 염장한 후 해풍에 말린후 급속 냉동시킨다고 합니다. 습도가 5%이하로 낮아지는 해풍으로 건조되고 습도가 95%이상 올라가는 밤에는 수분이 밖으로 나와 육질이 숙성된다고 합니다.

DSC09284P 보리굴비

참조기를 보리통에 넣어서 숙성시킨후 적당한 온도에서 쪄 다시 해풍으로 숙성하여 만들어집니다.

DSC09264

주요 반찬을 살펴볼까요 ? 간장게장이 한마리 나옵니다. 4명이 가면 어쩔수 없이 누가 먹을지 눈치를 살피거나 협상을 하셔야 될 겁니다.

DSC09265 굴비얼젓

굴비얼젓은 꽃게살과 알을 빼서 양념과 버무린 젓갈입니다. 밥 한숫갈에 얼젓을 버무려 먹으면 이것도 밥도둑입니다.

DSC09266 고추장 굴비

고추장굴비는 마른굴비를 순살만을 발라내어 고추장에 깊이 박아두었다가 숙성시킨 굴비살입니다.

DSC09286

영광굴비는 옛날에는 임금님이 수라상에 올라갈 정도로 귀한 대접을 받았습니다. 조기 말린 것을 굴비라고 하는데 이는 고려때 영광으로 귀향왔던 이자겸이 왕에게 진상을 하면서 부터 유래되었다고 합니다.

굴비이름의 유래도 과거 이자겸이 유배와서 생선이 무척 맛있어 이 생선을 엮어 조정에 올렸는데 이자겸이 종이에 곱게 싸서 '굴비'라고 적어보냈더니 조정에서는 유배살이 하면서 비굴하게 살지않겠다라는 뜻으로 해석하여 사약을 내렸다고 합니다.

조기는 우리말로 기운을 복돋아준다는 뜻이라 합니다.

DSC09295 대마할머니 막걸리
DSC09312P 다랑가지의 여주인 허영숙씨

이 식당의 원래 주인은 아들에게는 굴비냄새를 맡지 않도록 서울에서 공부시키려 하였지만 아들은 고등학교시절 한 여자한테 반해 7년을 따라다니다 결국 그여자와 결혼하게 되었습니다. 바로 그여자가 다랑가지의 식당 미모의 여주인 허영숙씨입니다.

부부가 함께 식당일을 하지만 지금도 시어머니가 상황버섯을 이용한 간장게장을 만들고 친정어머니는 주방에서 일하신다고 합니다.

DSC09302P

다랑가지 식당은 토속음식점으로 영광의 대표 특산물인 굴비와 꽃게요리를 동시에 맛볼 수 있으며, 신선한 야채들과 싱싱한 해산물로 요리하는 곳으로, 살아있는 맛을 느낄 수 있는 음식점 입니다.

여행 TIP

소재지 : 전남 영광군 법성면 진내리 482-33 다랑가지
전화 : 061-356-5588

 다랑가지식당 위치도

- 드래곤의 사진속 세상풍경 -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전라남도 영광군 법성면 | 다랑가지식당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드래곤포토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금융연합 2013.04.30 07:5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꽃게굴비한정식 정말 푸짐합니다

  3. 모드니에 2013.04.30 10:2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잘보고 갑니다 즐거운 하루되세요^^

  4. +요롱이+ 2013.04.30 10:2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너무 잘 보고 갑니다^^
    푸짐하니 좋은걸요 ㅎ

  5. PETROS™ 2013.04.30 11:5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정갈한 반찬들 맛나 보이네요 침이 꼴깍 꼴깍~~
    법성면 진내리 다랑가지식당 기억하고 있어야 겠네요.

  6. 단버리 2013.04.30 11:5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너무 맛있어보이는..ㅎ
    저도 가보고 싶군요.ㅎ

  7. 여 울 2013.04.30 14:0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한상 제대로 나오네요...
    아 역시 경상도에서는 느껴볼수 없는 포스네요..ㅎㅎ

  8. 아유위 2013.04.30 15:4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요샌 봄인데도 이삼일에 한번씩 비가오네요.
    새차를 하고 돌아서면 더러워져 있는듯..ㅠㅠ
    그래도 따뜻한 햇살 느끼며 낮잠자고 싶은날들이네요.
    보람찬 하루 되셔요.

  9. Hansik's Drink 2013.04.30 18:3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정말 맛나보이는군요~ ^^
    잘 보고 간답니다~

  10. 어듀이트 2013.04.30 18:5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도 기회도면 한번 맛보고 싶네요..ㅎ
    너무 맛있어보입니다.ㅎ

  11. 헬로끙이 2013.04.30 20:2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우와 ㅇㅇ 입이 떡 벌어지네요
    특히 간장게장이 가장 눈이 간다는 ㅎㅎ
    배고파집니다 ㅠㅠ

  12. 피아랑 2013.05.01 05:4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대박사건 찬가짓수가 후덜덜 하네요

  13. 리뷰걸이 말한다 2013.05.01 10:4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반찬이 왜 이리 많나요. 좋은 식사 하셨네요!

  14. 솜다리™ 2013.05.01 17:0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와...정말 한상 완전 푸짐하내요...
    이런 상 받으면 보기만 해도 흐뭇할듯 합니다~

  15. 2013.05.02 11:2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

  16. 쿠쿠양 2013.05.02 18:4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와~ 정말 푸짐하네요~
    눈이 휙휙 돌아간다는+__+

  17. 둥이 아빠 2013.05.03 11:5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푸짐하니 정말 눈이 확확확 돌아가는데요^^

  18. 팬소년 2013.05.03 12:3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조개 말린 게 굴비군요.
    굴비라는 이름에 저런 사연이 있었다니 놀랍네요.

  19. 킹돼지 2013.05.22 15:4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직접 먹어본 한 사람으로써 별루 맛없다는...
    굴비도 다른데에 비해 작아서 먹을게 없었다
    반찬가지수만 많지 손댈게 없다는게 흠...

  20. The 노라 2013.07.28 00:0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상다리가 후덜덜 하겠어요. 반찬이 참 많네요. 간장 게장 하나로도 밥 한공기 뚝딱, 조기 한마리로도 밥 한공기 뚝딱!
    정말 젓가락이 바쁜 한상입니다. ^^

  21. 해머와망치 2017.06.12 16:3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희 친구랑 놀러가서 인터넷 검색해보고 넘 사진이 맛있어 보여 찾아갔어요.
    그런데 넘 실망을 많이하고 식사비용이 넝 아깝다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사진이랑 넘 다른구요 직원들도 넘 불친철하고
    어디 5천원하는 식당도 아니구 굴비정식이란 한정식집의 직원불들이 어디 동내식당 직원들 수준보다 못하더라고요.
    다시는 기름값 들이면서 찾아가고 싶지않네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