별미 '민어와 낙지소고기탕탕이' / 장군민어

목포의 5대별미는 홍어, 갈치, 민어, 낙지, 꽃게라 합니다. 목포에 와서 점심때는 홍어삼합에 꽃게장 백반을 먹었습니다만 저녁때는 민어횟집으로가 민어와 낙지를 먹었습니다. 소개하는 메뉴는 민어정식으로 목포에서 처음, 낙지소고기탕탕이를 먹어보게 되었습니다.

DSC06632
DSC06636 기본세팅

식탁에 앉으니 석화굴, 호박전, 민어껍질등이 놓여 있었습니다.

DSC06638 석화굴
DSC06639 호박전
DSC06640 민어껍질, 부레 등

민어부레외에도 뼈를 다져만든 것과 껍질등이 나옵니다. 부레는 부드럽고 담백하지만 쫄깃하기도 하네요

DSC06643P

회를 먹을 때 찍어 먹는 양념장은 파, 고추장, 된장, 마을, 깨소금등을 섞어 먹습니다.

DSC06645 조기
DSC06646 홍합
DSC06649 수육

음식을 먹으면 조기, 홍합, 수육 순으로 음식이 계속 나옵니다.

DSC06651 낙지소고기탕탕이

낙지소고기탕탕이는 소고기육회에 산낙지를 도마에 '탕탕탕' 잘라서 올린 것을 말합니다. 낙지소고기탕탕이는 참기름으로 머무린다음 매콤한 청량고추를 넣어 살짝 칼칼한 맛이 납니다.

DSC06655

낙지한 마리만 먹이면 더위 먹어 쓰러진 소도 벌떡 일어난다는 스태미너의 화신, 무안 갯벌 산낙지를 함께 얹었으니 낙지의 쫄깃함과 육회의 고소함이 어울려 절묘한 맛을 만들어냅니다. 낙지소고기탕탕이는 목포의 별미가 아닌가 싶습니다.

DSC06658 민어회

낙지소고기탕탕이에 이어 나온것이 민어회였습니다. 민어는 17가지 맛을 내는 생선이라 합니다. 뱃살·뼈·껍질·내장 등 거의 모든 부위가 요리에 이용되고, 또 각별한 맛을 내기 때문입니다. 민어회는 광어나 우럭처럼 씹는 맛이 쫄깃하지는 않고 부드럽다는 표현이 더어울릴 것 같습니다. 민어회는 갓 잡아 떠낸 회보다 하루쯤 숙성시킨 회가 더 맛있다고 하네요

DSC06661 민어회와 낙지소고기탕탕이

낙지소고기탕탕이 위에 민어회를 얹으니 더욱 입맛을 돋굽니다. 낙지는 산뜻하고 단백한 맛으로 낙지 한마리가 인삼 한근에 버금간다고 할 정도로 많은 철분이 함유되어 있어 빈혈이 있는 사람들에게는 더욱 좋으며 낙지는 혈중 콜레스테롤을 저하시키는 성분도 있다고 합니다.

DSC06664 오징어회무침
DSC06665 민어전

민어전은 민어회를 남기자 민어회를 가져다가 민어전으로 만들어 나왔습니다. 원래 민어회가 부드러워서 그런지 민어전은 더욱 부드러운 맛으로 입맛을 돋구웠습니다.

DSC06668 민어매운탕
DSC06670

민어정식의 마무리는 민어매운탕과 함께 식사하는 것으로 끝이 납니다.

DSC06635 메뉴

목포에 가시거든 민어와 함께 낙지소고기탕탕이를 드셔볼 것을 추천해드립니다.

여행 TIP

소재지 : 전남 목포시 옥암동 1003-4
전화 : 061-274-5799

장군민어 위치도

- 드래곤의 사진속 세상풍경 -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전라남도 목포시 부흥동 | 장군민어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드래곤포토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소인배닷컴 2014.01.05 20:1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너무 맛있어 보이는데요!
    좋은 글 잘 보고 갑니다.

  3. 공감공유 2014.01.05 22:0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와 요런 음식은 또 처음보네요~ 맛이 너무 궁금합니다 ㅎㅎ

  4. 마음노트 2014.01.05 22:3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정말이지 보기 힘든 상이네요.
    회 좋아하는 분들은 목포까지 한걸음에 달려갈만하네요.

  5. S매니저 2014.01.05 23:1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거 별미중에 별미인데요?ㅎ
    너무 맛있어보입니다.ㅎ

  6. 별이~ 2014.01.05 23:1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완젼 싱시하니 맛있어보이네요^^
    하루 마무리 잘하시고, 좋은 저녁 되세요^^

  7. 2014.01.07 12:5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

  8. 촌닭사랑 2014.01.08 12:0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정말 맛있어 보이네요. 목포여행갈때 꼭 한번 가봐야겠어요.

  9. 2014.01.15 20:2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

  10. 나울었쪄 2014.01.16 01:5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와 맛있겠네요..낙지와 민어와 소고기의 만남이라니..
    식탁에 비닐 깔리는 곳은 배터지는 곳의 상징...ㅠㅠ
    잘보고 갑니다.

  11. 빨간來福 2014.01.18 09:0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신기한 먹거리들이 많네요. 부레도 그렇고 낙지와 쇠고기륙회를 한거번에 먹는군요....

  12. 행복인 2014.01.24 21:0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낙지소고기탕탕이가 너무 맛있어 보이네요~ㅎㅎ
    이거 먹으러 목포에 함 가야 될것 같네요......^^

  13. 장군민어 쒯!! 2014.02.06 16:1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여기 절대가지마세요. 1월초에 여행다녀왔다가 완젼 대실망하고 왔답니다.
    배추나 야채를 씻지않고 그냥 대강잘라서 내주시지않나, 음식대기시간이 1시간도 넘고,
    반찬도 홍합탕에 쌈장 파래무침 김치 이게 끝이었어요. 같은날 그곳을 찾았던 손님들 결국 사장과 싸우고 매운탕 맛도못보고 나간테이블이 몇개됐습니다.
    블로그보고 찾아온걸 후회하며 저희일행도 대충 먹는둥 마는둥 나온곳입니다.
    절대 비추이니, 가지마세요.

  14. 비추천 2014.03.03 16:3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 집 바닥 난방이 안됩니다.
    산속 전기안들어가는 곳도 아닌데 바닥이 냉골이예요.
    대신 전기 장판을 주긴하는데 등이 시려요.
    주인이 혼자 요리하고 서빙하는 아주머니도 혼자.
    서비스를 기대하고 가면 절대 안되는 곳입니다.

  15. 목포여행객 2014.03.08 18:1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탕탕이는 별도 랍니다

  16. 목포여행객 2014.03.08 23:4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수육도 안나오던데요ㅠㅠ
    사진대로 나오진 않더군요.ㅠㅠ
    3명이 갔는데요 4인상 가격에 3인분만 주시더군요, 손해보는 느낌... 4인분 다 주시던지, 아님 3인분 가격만 받으시던지... 아~~~기분 별루입니다.

  17. 목포서 사기당함 2014.03.15 20:1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도대체가 뭐땜시 맛집인지 .....
    네이버에 왜 맛집으로 나오는지 .... 나원참
    돈만 버리고 갑니다
    음식이 사진이랑 추천글이랑 일치가 안됨

  18. 게슈타포 2014.04.06 20:3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건뭐 ㅋㅋㅋㅋ 너무황당해서 말도안나옵니다 사진 올리신분 정체가 궁금하넹 ㅋㅋㅋ 저돈에 저거먹을봐엔 ㅋㅋㅋㅋ내한테 주심 몇십배 맛나게 먹을듯 완전 비추요 에휴 일단 가게매너가안되있네요 손님있는데 아줌마 귀찮은듯 뒤에누워있고 ㅋㅋㅋ 사진대로 안나오고 ㅠㅠ 가심완전후회할듯 ㅋㅋㅋ 완전비추요 ㅠㅠ

  19. 미스테리쇼퍼 2014.04.07 12:2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블로그 소개.. 사기였다.
    민어정식주문시 낙지탕탕이포함된것처럼 교묘하게 작성했군요.. 민어는 물컹.. 목포여행의 오점이었음.

  20. 이런 젠좡 2014.05.06 08:0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진정성있게 홍보해주세요. 정말 실망입니다.
    맛집으로 소개해놓고 이리도 실망감을 주다니 목포여행의 오점으로 남았습니다.

  21. 목포실망=장군민어 2014.05.08 09:4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주말에 가족이랑 갔는데, 이미 단체로 오신 분들 사기 당하셨다고 주인과 싸우고 난리도 아니었음.
    그 와중에 커플 한팀, 우리 한팀 있었는데...그 분위기에서 민어정식으로 낚였음.
    민어정식과 민어회 뭔 차이냐 했더니 민어전이 나오고 안나오고 그 차이. 낙지탕탕이 별도. 음식도 서비스도 아주 별로였지만 단체로 오신분들 항의하니 대응하는 모습에 더 실망했음.
    어이 없었어도 일부러 찾아갔고, 아이 밥먹일려구 억지로 먹었음.
    목포 하면 여기 계속 떠오를 것 같음. 이 이후로 블로그에서 맛집이라고 한 데 절대 안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