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백나무가 유명한 , 거제도 지심도

작년 4월에 진해 벚꽃 구경을 갔다가 거제도 지심도를 다녀온적이 있습니다.
당시는 4월이라 동백꽃을 못보아 이번에는 3월 중순에 지심도를 다녀왔습니다.

그러나 생각외로 동백꽃은 별로 없었습니다.
아쉬운 마음으로 돌아본 지심도를 소개 합니다.


IMG_9816

혹시나 관광객들이 많을까해서 하루전에 10시 30분배로 인터넷 예약을 하고 갔습니다.
지심도 터미널에서 승선신고서(성명, 생년월일, 전화번호)를 써야 합니다


IMG_9817

배를 타기위해서는 반드시 신분증이 있어야 합니다.
일행중 한분이 신분증을 가져오지 않아 난감했는데
다행히 그옆에 주민센터가 있어 거기서 주민등록 초본을 떼어 제시했습니다.

혹 신분증을 안가져가시는 경우가 있으면
옆에 있는 주민센터에서 신분확인가능한 주민등록 초본을 발행해주니 참고바랍니다.


IMG_9825

장승호항에서 지심도 까지는 15분 정도 소요됩니다.
배시간은 2시간 마다 있지만 관광객이 많은 경우 수시로 운항합니다.

저도 10시반 배였지만 지심도행 배가 추가로 운항하여 더 일찍 지심도에 들어갔습니다.


IMG_9830

지심도 선착장엔 작년에는 없던 인어상이 세워져있었습니다.
인어상이 세워져 있는 바위가 범바위라고 합니다.

호랑이가 인어를 기다리다 죽었다는 전설을 안내판에 써놓았는데
우리나라에 인어가 전설로 내려온적이 있는지 궁금하네요.
 인어는 서양동화에서나 나오는 것 같은데....


IMG_9840P

선착장에서 언덕으로 오르니 누군가 동백꽃을 바닥에 하트모양을 만들어 놓았습니다.


IMG_9847

제일 먼저 간 곳은 마끝이라 불리는 해안절벽으로 갔습니다.


IMG_9849

해안절벽 끝에 가보니 바위 위에 염소무리가 봄을 즐기고 있었습니다.


IMG_9897P
IMG_9912P

마끝에서 국방과학연구소 해양시험장 가는길에
동백꽃을 볼 수 있지만 생각외로 많은 동백꽃을 볼 수 없었습니다.


IMG_9940

최근 '17.3월에 지심도에 있는 국방과학연구소 해양시험장의 소유권이 거제시로 반환되었다고 합니다.
아직은 출입을 통제하고 있지만 앞으로 관광객들에게 개방될 것으로 기대됩니다.


IMG_9945

국방과학연구소 해양시험장 사거리에서 아래쪽으로 내려가면 3개의 포진지와 탄약고를 볼 수가 있습니다.
1935년에 세웠다는 포진지를 그대로 볼 수 있으며 탄약고는 전시관으로 활용하고 있습니다.


IMG_9949

콘크리트 구조로 되어 있는 탄약고 내부는 지심도의 현황과 역사를 알려주는 패널이 설치되어 있습니다.


IMG_0014P

포진지를 거쳐 예전 활주로로 사용했다는 전망대로 갔습니다.
이 곳에는 지심도의 동,서방향으로 전망을 볼 수가 있는 곳입니다.

옛 활주로 동쪽에는 흔들의자 2개가 설치되어 있고 데크로 된 전망대도 만들어져 있어,
많은 사람들이 이 곳에서 휴식을 하거나 점심을 먹는 모습이었습니다.

이 곳에는 세관초소 표지석이 있습니다.
여기에 1986년까지 일본과의 밀수를 단속했다는 지심도 세관초소가 있었다고 합니다.


IMG_0021

또한 옛 활주로에는 작년엔 없었던 하트모양의 손 조형물이 있어 서쪽 바다를 배경으로 포토존역활을 합니다.


IMG_0114

활주로 북쪽에 어두컴컴한 동백숲이 이어집니다.
그러나 애석하게도 그다지 동백꽃은 없었습니다.


IMG_0117

지심도 북쪽 망루 쪽으로 가다보면 옛 탐조등 보관장소를 만나게 됩니다.
탐조등은 선박이나 사람들을 감시하고자 사용하는 대형등으로 생각하시면 되겠습니다.


IMG_0120

방향지시석은 탐조등을 비추기 위해 설치되었다고 하는데 지심도 주변지역을 표시한 5개의 방향지시석이 있습니다.


IMG_0130

방향지시석이 있는 곳에서 5분여 걸어가면 해식절벽을 볼 수 있는 전망대에 도달하게 됩니다.
해식절벽은 파도, 조류 등의 침식으로 깍여 형성된 절벽을 말합니다.


IMG_0141

지심도 망루쪽 가까이 오면 국기게양대가 있는데 과거 일제시대때에는 이 곳에 일장기를 달았다고 합니다.
작년과 달리 깃봉을 세우고 거기에 태극기를 걸어 놓았습니다.

안내판을 보니 2015.8.15부터 태극기를 걸어 놓았습니다.
제가 보기엔 초가집에 기와를 올려놓은 것 같아 다소 어색하다는 생각입니다.

어차피 역사적 의미를 부여한다면 옛것은 그대로 두고
옆에 새로운 국기게양대를 세웠더라면 하는 생각입니다.

이 것도 알고 보면 유물파손아닌가 싶습니다.


IMG_0146

지심도 북쪽 끝까지 왔습니다.
이 곳 이름은 '그대 발길 돌리는 곳'으로 이 곳에서 다시 선착장으로 향해야 합니다.


IMG_0166P

지심도의 유일한 일본식 가옥인 지심도 소장 사택부근에서 동백꽃을 볼 수 있었습니다.
여기서 하얀동백꽃도 볼 수 있었습니다.


IMG_0176

소장 사택은 작년과 달리 파라솔을 펼치고 영업을 하고 있었습니다.


IMG_0190

선착장 가는 길 좌우에는 동백나무의 고목들이 위용을 자랑하고 있습니다.
그러나 애석하게도 동백꽃을 거의 볼 수 없었습니다.


IMG_0192

누군가 나무위에 무당벌레 모형을 만들어 놓아 지나가는 사람들의 발길을 멈추게 합니다.


IMG_0193

2시간여 지심도를 돌고 12:50분 배를 타기위해 부지런히 와보니 배는 사람만 차면 바로 출발했습니다.


IMG_0211

배를 타고 지심도를 떠나면서 본 지심도의 모습입니다.
개인적인 생각에 지심도에는 동백나무의 고목들이 많아서 그런지 만개한 동백꽃을 보기는 힘든 것 같습니다.

오히려 장승포항이나 거제도 주변에 있는 조그만 동백나무들에서 꽃을 더 많이 보는 것 같습니다.
생각외의 지심도 모습에 아쉬움을 가지면서 지심도를 떠나왔습니다.

여행 TIP

▷소재지 : 경남 거제시 장승포동 702-3번지 동백섬 지심도 터미널
▷이용요금(왕복승선료 + 지심도 상륙관광) : 대인(중학생~성인) 12,000원, 소인(24개월~초등생) 6,000원
▷장승포출발(08:30 10:30 12:30 14:30 16:30), 지심도출발(08:50 10:50 12:50 14:50 16:50)
▷지심도 유람선 예약센터 홈페이지 : http://www.jisimdoticket.com


지심도 안내도

- 드래곤의 사진속 세상풍경 / 이창룡 -

공감과 댓글은 더 좋은 글을 쓰게합니다

 

Posted by 드래곤포토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생명마루 신림점 2017.03.29 13:3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여행가고 싶어지네요 ㅎㅎ

  3. 바람바라 2017.03.29 14:0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지심도가 의외로 넓군요.
    동백꽃이 많지 않을걸 보니 방문하신 시기가 맞지 않았나봅니다.
    언제 꽃이 필것인지 꽃한테 물어볼수도 없고... 운때가 맞아야 하나봅니다.
    동백꽃은 없어도 포근한 봄햇살 그 자체로 힐링이 될것 같습니다.

  4. ☆Unlimited☆ 2017.03.29 19:5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처음 보는 섬인데 정말 좋아보이네요

  5. 2017.03.29 20:0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

  6. 초록배 2017.03.29 22:3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여기에도 인어동상이 있군요.^^

  7. 청춘일기 2017.03.30 00:2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봄이 오는게 사진에서 느껴지네요
    따뜻한 햇살에 한 송이씩 피어있는 동백꽃, 참 좋습니다.
    멋진 사진 잘 봤어요^^

  8. 부야한의원 2017.03.30 01:1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등산로도 너무 좋구 동백꽃도 너무 이쁘네요

  9. 광제 2017.03.30 07:5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동백꽃으로 하늘을 가린 숲길...걷고싶습니다^^

  10. Richard 2017.03.30 11:5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지심도 라는 곳도 처음 들어보는데 정말 아름답네요^^
    생각보다 깨끗하고 잘 되어 있어서 놀랐습니다~~
    좋은 정보 감사해요~!!

  11. 영도나그네 2017.03.30 17:3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지금 봄철에 한창 인기가 좋은 거제의 동백섬 지심도를
    다녀 오셨군요..
    근데 생각보담도 동백꽃이 많이 없다니 실망이군요..
    필자도 이번주 지심도를 갈려고 생각하고 있는 데
    일정을 바꿔야 할지 모르겠네요..
    암튼 지심도 동백섬 포스팅과 좋은 정보 잘보고갑니다..

  12. 체질이야기 2017.03.30 19:1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지심도는 정말 아름답지요~ 마치 유럽의 원시숲을 걷는 느낌이 들어요~

  13. 라디오키즈 2017.03.30 19:5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봄인듯 아닌듯~ 분위기있네요. 시간이 된다면 섬여행을 많이 다니고 싶은데 쉽지 않네요.ㅠ_ㅠ

  14. 이청득심 2017.03.30 21:0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지심도 동백이 참 좋은데 올해는 좀 적게 핀듯해서 아쉽네요~~
    그래도 멋진 바다와 함께한 지심도 여행은 참 좋을듯하네요^^

  15. ageratum 2017.03.30 23:0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동백꽃이 가득하면 정말 장관이겠네요^^

  16. 문moon 2017.03.31 23:0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동백꽃을 제대로 보려면 2월에나 가야할까요?
    동백나무들이 수령이 오래된것 같네요.
    동백터널에 꽃이 절정이면 참 이쁠듯 하네요. ^^

  17. Sakai 2017.04.02 18:3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처음 들어보는 섬이네요.사진들 잘보고 갑니다.

  18. viewport 2017.04.02 23:5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지심도의 저 염소들은 방목해 놓은 건가 보죠?
    마냥 신기하네요

  19. H_A_N_S 2017.04.05 17:1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티스토리 블로거님 포스팅에서 거제도 글을 세 번째 보다보니 지금 당장 가보고 싶어지네요. 해식절벽도 그렇고 경관이 수려합니다. 멋있어요ㅎㅎ

  20. 제갈선광 2017.04.07 11:4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지심도도 많이 변횄군요.

  21. 금물결 2017.08.14 05:5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도 2014년 3월에 가보고 동백꽃이 너무 없어서 실망했었는데
    3~4월에 동백꽃이 장관이라는 광고는 하지 말아야 할거 같아요.
    한적하고 역사적 사연이 있는 섬..
    오래된 동백나무 우거진 섬을 한바퀴 돌고오는 여행으로 나쁘지 않았는데..
    그때는 없던 인어상과 황당한 전설은 안만드는게 좋을번했네요^^
    손 조형물 포토존은 멋져보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