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성곽체험을 위해 종로구청에서 제공한 버스를 타고 와룡공원까지 가서 와룡공원에서 부터 동쪽으로 혜화문을 거쳐 동대문(흥인지문)까지 트레킹을 하였다.

서울성곽체험은 북악산 성곽을 제외 하고는 허가없이 탐방할 수 있다. 허가를 받아야 하는 북악산 성곽탐방은 추후에 소개할 예정으로 여기서는 우선 와룡공원에서 혜화문까지를 먼저 소개한다.

와룡공원-혜화문 서울성곽안내지도(종로구청)

서울 성곽은 사적 제10호로 지정되어있으며 조선을 세운 태조가 한양으로 도읍을 옮긴후 전쟁을 대비하고, 사람들의 출입을 통제하거나 도적을 방지하기 위해 쌓은 시설이다.

한양으로 도읍을 옮긴 2년 후인 1396년에 모두 20만을 동원하여 쌓았고, 그로부터 26년 후인 세종 4년(1422)에 모두 돌로 쌓은 한편, 활과 총을 쏠 수 있는 시설을 만들었으며, 그 후 몇차례 보수공사가 있었다.

IMG_4670 와룡공원
IMG_4674 와룡공원에서 혜화문 가는길

서울 성곽은 높이가 12m, 둘레가 약 18km으로 서울의 북악산, 인왕산, 남산, 낙산의 능선을 잇고 있는데 그 모양은 타원형에 가깝다.

서울 성곽에는 각각 동쪽과 서쪽에 흥인지문과 돈의문, 남쪽과 북쪽에 숭례문과 숙정문의 사대문을 냈으며 북동쪽과 남동쪽에 혜화문과 광희문, 북서쪽과 남서쪽에 창의문과 소의문의 사소문을 냈다.

IMG_4677S 성북동 모습
IMG_4678 와룡공원쪽 성곽

서울의 성곽은 일제의 침략이 시작되면서 도시계획의 명목아래 허물어지기 시작하였고, 해방과 한국전쟁 혼란기에 더욱 많이 파괴되었다.

이에 서울시는 1975년 부터 종합적인 서울 성곽 복원사업을 시작하였다. 서울 성곽은 우리 선조들이 외적의 참략으로 부터 서울을 방어하기 위하여 수많은 희생을 치르면서 쌓은 귀중한 문화유산이므로 길이 보존해야할 유적이다.

IMG_5153 총안(銃眼)

성곽 구멍이 3개씩 있는데 가운데는 바로앞을 보는 근총안(近銃眼), 좌우쪽은 멀리보는 원총안(遠銃眼)이라 한다.

가까이 온 적은 근총안을 이용하여 활등으로 공격하고 원총안은 멀리있는 적을 공격하는 구멍이다.

IMG_4683 멀리보이는 북악스카이웨이 팔각정
IMG_4684 성북동
IMG_4685 성곽의 중간중간에 있는 암문
IMG_4689 성곽아래 주택모습
IMG_4692 비탈길을 내려오면 성곽을 따라 완만한 길이 이어진다.
IMG_4693
IMG_4695 성곽은 우측 서울과학고 근처에서 끊어진다.
IMG_4698 걸어온 길을 되돌아 보았다.
IMG_4700 도로를 건너 경신고옆 골목길로 걸어가야한다.
IMG_4701 우측 경신고
IMG_4702 좌측으로는 멀리 북한산이 보인다.
IMG_4704P 경신고와 담장에 써있는 글
IMG_4706 경신고를 지나면 다시 성곽이 나타난다.
IMG_4708
IMG_4709 다시 성곽이 끊어지는데... 우측 성곽위에 서울시장관사가 있다.
IMG_4711 좌측엔 휴식을 위한 정자가 있다.
IMG_4712 서울시장 관사가 성곽위에 있다.
IMG_4714
IMG_4715 정자와 성곽사이길로 계속 가야 한다.
IMG_4724 혜화문

혜화문은 도성의 동북쪽에 위치한 도성 4소문 중의 하나로 태조 5년(1396) 9월 도성의 창축과 함께 건설되었는데 이 때의 문 이름은 홍화문이었다.

그러나 성종 14년(1483)에 세운 창경궁의 동문을 홍화문이라고 명명하고 중종 6년(1511)에 여기 홍화문을 혜화문이라고 개칭하였다.

이문은 일제시대 도시계획에 의거 1928년에 헐렸던 것을 1994년 원래의 위치보다 북쪽에 복원되었다.

IMG_4727 돌을 쌓은 모양을 보고 시대를 구분한다.
IMG_4728 혜화문과 낙산쪽 성벽이 끊어져 있다.

혜화문과 낙산쪽 성곽이 도로로 인해 끊어져 있으나 향후 혜화문과 낙산쪽으로 구름다리를 놓아 이을 계획이라 한다.

IMG_4730 한성대입구역 네거리

혜화문에서 낙산쪽 성곽을 계속 가고자 한다면 횡단보도가 없어 지금은 한성대 입구역 까지 내려와 역 지하통로을 이용하여 다시 건너편으로 와야 한다.

다음은 한성대입구역에서 낙산공원까지 소개 합니다.

여행 TIP

와룡공원 가는 길

지하철 3호선 안국역 2번출구에서 종로2번 마을버스를 타고 성균관대후문에서 하차하여 도보로 10분정도 걸어올라가야 한다.

또는 혜화역 1번 출구에서 종로 08번 마을버스를 이용 종점에서 10분정도 걸어올라야 한다.

서울성곽안내지도(종로구청) : 클릭하면 큰사진을 볼 수 있습니다.

- 드래곤의 사진속 세상풍경 -

Posted by 드래곤포토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더공 2010.10.21 01:1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얼마전 1박2일에서 나왔던 곳이군요.
    한번 가보고 싶었는데 자세한 정보까지 감사합니다. ^^

  2. Naturis 2010.10.21 02:5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꼭 한번 가보고 싶은곳인데 구간구간 보존이 잘 되어 있군요...
    서울 남쪽에 살다보니 이런 곳 한번 못가네요... 왠 핑계..-_-;

  3. 빨간來福 2010.10.21 03:2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정말 운치있고 아름다운 모습입니다. 성곽은 오히려 이렇게 성이 없이 성곽만 남아잇어 더욱 아름다워 보이는건 아닐지 생각해 봅니다. 네! 쓸데없는....ㅠㅠ

  4. 워크뷰 2010.10.21 03:3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성곽을 보면 웬지 든든해집니다^^

  5. 하늘엔별 2010.10.21 04:1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학교 다닐 때, 몇 번 뒷길로 올라간 적이 있습니다.
    그땐 그냥 점심먹고 담배 한 대 피면서 산책하는 코스였지요.
    이렇게 사진으로 보니 너무 멋집니다. ^^

  6. 화사함 2010.10.21 10:5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우와~~~제대로 가본적 없는 성곽을 이렇게 보게 되네요.ㅎㅎ 멋져요~!

  7. 하수 2010.10.21 11:2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ㅎㅎㅎ 학교 경고문까지도 운치가 있네요.^^

  8. 어설픈여우 2010.10.21 12:5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성곽길 체험도 있군요~
    도심에서 옛성곽을 느낀다는것도 독특한 경험이 될것 같아요~
    과거와 현재가 함께 한다는거 참 좋은데요~

  9. 여 울 2010.11.01 15:0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방송의 장점도 있지만 단점도 보여주는 사례가 아닌가합니다.
    방송과 상권의 만남의 극대가 될수 있지만 아닌경우는 주민의 피해도 줄수 있는거 같네요.
    성곽길은 너무 멋집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