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늘과 바람과 별이 머물던 집, 유고보존 정병욱가옥

정병욱 가옥은 윤동주 시인이 생전에 써서 남긴 원고가 온전히 보존되었던 곳입니다. 윤동주(1917~45)는 1941년에 하늘과 바람과 시를 발간하려 하였으나 일제의 방해로 실패하였습니다.

이 원고를 그의 친구인 정병욱(전 서울대 국문학과 교수, 1922~1982)에게 맡겨 이 곳에 보관하여 어렵게 보존되다가 광복후 1948년에 간행되어 빛을 보게되엇습니다. 이집은 정병욱의 부친이 건립한 건물로 양조장과 주택을 겸용한 건축물입니다. 국가등록문화재 제 341호 대한민국 근대문화유산으로 지정되어 있습니다.


IMG_8852

정병욱 가옥은 섬진강하구에 있는 망덕포구 섬진강변에 위치하고 있습니다. 지금은 집 앞으로 차도가 나있습니만 옛 사진을 보면 집앞이 바로 섬진강변이었습니다. 1925년 건립된 건물은 1934년 정병욱의 부친이 양조장을 운영하던 곳입니다.


IMG_8861

건물 왼쪽 외벽에는 정병욱과 윤동주의 관계, 가옥의 내력과 정병욱 부모에 대한 안내판이 걸려져 있습니다.


IMG_8856P

정병욱가옥은 친구인 윤동주 시인이 일본으로 유학가기전 손수 작성한 자선시집을 정병욱에게 증정합니다. 이후 일본으로 유학간 윤동주는 독립운동 혐의로 후쿠오카 형무소에서 복역하던중 1945.2.16 29세의 나이로 순절하게 됩니다.


IMG_8851

1944.1월 정병욱 선생도 일본군에 끌려가면서 광양의 어머니에게 윤동주의 유고 보존을 부탁하게됩니다. 정병욱선생의 어머니는 명주보자기로 겹겹히 싸서 마루밑에 숨겨 보관하였습니다. 다행히 광복이후 징병에서 풀려나자 정병욱 선생은 1948년에 윤동주의 유고 31편을 묶어 '하늘과 바람과 시'를 간행하여 마침내 윤동주의 시가 세상에 알려지게 되었습니다.


IMG_8873

정병욱 가옥에 들어가보면 조그만 마루바닥이 있습니다. 유고는 원래 마루바닥 있는 독안에 숨겼다고 합니다. 색갈이 다른 마루을 들어올리면 아래 독이 있었다고 합니다.


IMG_8867C

마루 앞에는 윤동주 시인이 정병욱 선생에게 증여한 원고의 모습이 전시되어 있습니다.


IMG_8877

네모난 나무상자는 마루바닥에 원고를 보관한 것을 형상화한 느린우체통으로 엽서에 글을 써서 독에 넣으면 1년후에 보내준다고 합니다.


IMG_8879

마루방 옆에는 윤동주 시인의 유고집이 다수 전시되어 있습니다.


IMG_8880

정병욱 가옥앞에 있는 섬진강변의 망덕포구모습을 소개합니다.


IMG_8829

IMG_8831

정병욱 가옥앞에 흐르는 섬진강의 모습입니다. 왼쪽이 광양, 오른쪽이 하동입니다. 망덕포구의 모습은 옛모습이 아니지만 물안개로 피어있는 섬진강의 포구모습을 보여줍니다.


IMG_8837

망덕포구 아래쪽으로는 멀리 배알도 수변공원 앞에 있는 배알도가 보입니다.

광양 망덕포구 정병욱 가옥은 윤동주의 대표작 19편이 수록된 육필 원고 시집 '하늘과 바람과 시'의 보존과 부활의 공간으로 문화사적 의미가 깊은 곳입니다.

1925년 건립된 이 가옥은 정병욱 선생의 집이었으나, 지금은 정 전 교수 외가 친척 소유로, 비어 있는 상태입니다. 이 가옥은 양조장과 주택을 겸해 지은 보기 드문 건축물이라는 점에서 건축사적 가치가 있다고 합니다.

☞ 여행 TIP

▷소재지 : 전남 광양시 진월면 망덕길 249
▷전화 : 061-797-3333(광양시 관광안내소)


- 드래곤의 사진속 세상풍경 / 이창룡 -

공감과 댓글은 더 좋은 글을 쓰게합니다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전남 광양시 진월면 망덕리 23 | 윤동주 유고보존정병욱가옥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드래곤포토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Deborah 2020.01.17 10:3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망덕포구 모습이 아름답네요. 마치 그림 속에 있는 느낌이 들어요.

  3. 아우 2020.01.17 11:2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멋진 사진👏 그런데 좀 멀다 광양

  4. 모피우스 2020.01.17 11:2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와.. 멋집니다. 광양에 이런 곳이 있다는 것을 알게 되어 기분이 좋습니다. 다음에 한번 방문하고 싶을 정도로 멋집니다.

  5. 청결원 2020.01.17 13:0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포스팅 잘 보고 가네요~
    오늘 하루도 화이팅 하세요~

  6. 화들짝 2020.01.17 13:4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섬진강변에 자리잡은 문화유산이 잘 보존 되었으면 좋겠습니다.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7. Sakai 2020.01.17 18:0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즐거운 하루보내세요.

  8. ㄲ ㅏ누 2020.01.17 19:4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보존상태가 정말 좋네요
    관광하러 한버 가봐야겠어요
    좋은 정보 잘 보고갑니다~

  9. 오렌지훈 2020.01.17 20:2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잘 보고 공감하고 갑니다^^
    좋은 주말보내세요~

  10. 4월의라라 2020.01.17 21:1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와~ 잘 보존되어 있네요. 근처가면 꼭 들려봐야겠습니다. ^^

  11. 파아란기쁨 2020.01.17 22:1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정병욱님이 윤동주 시인의 시집을 보관하셨군요.
    섬진강에 가면 볼거리가 정말 많이 있는것 같아요.
    이곳도 한번 방문해 보면 정말 좋을것 같네요.
    잘 보고 갑니다.

  12. 구름 달빛 2020.01.18 06:3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포스팅 잘보고갑니다 즐거운주말 보내요

  13. kangdante 2020.01.18 08:2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전남 광양에 정병옥 가옥이 있군요
    아직도 보존되고 있어 다행스럽습니다.. ^^

  14. 남쪽숲 2020.01.18 14:3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주택 겸 양조장이라니 그게 어떻게 가능한지 한 번 가보고 싶네요.
    술빚는 곳이면 온도변화에 민감할텐데...
    윤동주 선생의 자필원고가 숨겨져 있던 곳이라 하니 더욱 관심이 갑니다.

  15. 후미카와 2020.01.19 00:0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사진이 너무 예뻐요. 바다도 집도.. 저렇게 유지되고 있는것도 놀랍네요. 윤동주의 시 만으로도 애틋합니다.

  16. 휴식같은 친구 2020.01.19 11:0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윤동주 시인의 시가 나오게 만든 분이 정병욱교수옇군요.
    언제 가보고 싶네요.

  17. 伏久者 2020.01.19 11:1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별과 바람의 시인으로 학창시절부터 흠모했습니다.
    사진에서도 배어나오는 듯한 윤동주시인의 체취를 느껴봅니다.

  18. 핑구야 날자 2020.01.19 12:3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전남에 갈 일은 별로 없지만 소개해 주신 망덕 보고는 정말 가 볼만 하겠네요

  19. 가족바라기 2020.01.19 22:2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윤동주시인의 채취를 느낄수 있는곳이라 가보고 싶네요
    좋은 장소 감사합니다^^

  20. 라디오키즈 2020.01.20 13:1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섬진강이 참 예쁘네요~^^ 물안개도 환상적이고...

  21. 내로라하다 2020.01.22 23:4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시인의 기운이 서려있어서인가요. 물안개 가득한 풍광이 참 아름답네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