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보리베쓰 후루카와 료칸의 아침식사, 카이세키 요리

홋카이도 둘째날은 노보리베쓰 후루카와(海の別邸 ふる川) 료칸에서 아침식사를 한후 노보리베쓰역에서 JR열차를 이용 하코다테로 이동했습니다. 여기서는 노보리베쓰 후루카와 료칸의 아침을 소개합니다.  


IMG_1548

이 곳은 아침 바다에 떠오르는 아침일출을 볼 수 있는 곳이라 하는데 아침에 일어나 밖을 내다보니 비바람이 치는 날씨였습니다. 후루카와료칸의 멋진 아침을 기대했는데 소낙비가 유리창을 때리고 있었습니다.

아무튼 아침 식사는 7시30분으로 예약되어 있어 1층 식당으로 내려갔습니다.  


IMG_1514


IMG_1478

어제 저녁과는 달리 영어메뉴는 제공하지 않고 일본어 메뉴만 제공되어 내용을 쉽게 알 수가 없었습니다.  


IMG_1499


IMG_1494P 젓갈과 유부

아침이라 간단하게 나올줄 알았는데 마치 한정식 처럼 상이 푸짐합니다.  


IMG_1495

상을 차리고 나면 마지막으로 밥이 나오는데 솥에다 직접 만든 밥을 줍니다.  


IMG_1504

제일먼저 표고버섯을 구워 먹었습니다. 그리고 나무그릇을 열어보니 북해도산 옥수수, 호박, 브로컬리, 양배추 등이 있었습니다.  


IMG_1515P

접시에 생오징어와 버터가 나왔는데 생오징어를 그냥 먹는 줄 알았는데 이것은 버터를 이용하여 불판에 오징어를 구워먹는 것이었습니다.  


IMG_1517P

베이컨도 역시 불판에 구워 먹습니다.  


IMG_1511P

밥은 생계란을 깨 넣고 뜨거운 물을 부어 계란죽을 만들어 먹습니다.  


IMG_1520P

식사후에는 1층 로비 라운지에서 요구르트, 과일, 우유, 아이스크림, 커피 등 자유롭게 후식을 즐길 수 있습니다.  


IMG_1521


IMG_1522

로비 라운지 유리창 밖은 여전히 비바람이 치고 있었습니다. 바람만 불지 않았어도 정원쪽에 나가고 싶었으나 출입구문이 안열릴 정도로 바람이 불어 라운지 안에서 차를 마시며 밖을 내다 볼 수 밖에 없었습니다.  


IMG_1558P

로비에서 후루카와 료칸의 마스코트 '모코'와 기념사진을 찍고나서 후루카와 료칸을 나섰습니다. 후루카와 료칸의 전경을 찍고 싶었지만 비바람이 쳐 어쩔수 없이 테라스아래에서 건물의 옆면만 찍을 수 밖에 없었습니다.

노보리베쓰 후루카와 료칸은 바다풍경과 함께 온천을 할 수 있는 료칸으로 하루 숙박이었지만 나름대로 편안하게 지낼수 있고 음식도 맛있게 즐길 수 있는 료칸인 것 같습니다. 아쉬움을 가지고 후루카와 료칸에서 제공하는 차를 타고 하코다테로 가기위해 노보리베쓰역으로 출발하였습니다.

여행 TIP

▷주소 : 289-3 Kojohama, Shiraoi, Shiraoi District, Hokkaido Prefecture 059-0641 일본
▷ 전화번호: +81 144-87-6111


홋카이도 후루카와(海の別邸 ふる川) 료칸 위치도

- 드래곤의 사진속 세상풍경 -

공감과 댓글은 더 좋은 글을 쓰게 합니다.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아시아 일본 | 노보리벳츠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드래곤포토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호야호 2016.02.03 17:2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침식사 담백하니 맛있어 보이네요~
    단지 날씨가 좋지 않아 많이 아쉬웠겠어요~

  3. 영도나그네 2016.02.03 17:4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북해도의 료칸의 아침 식사가 정말 풍성한것 같습니다..
    원래 숙박요금에 포함된것인지 ? 아님 별도의 식대를 지불해야 하는 지요..
    이런 식사가 있어 여행의 즐거움을 만끽할수 있을것 같습니다..
    즐겁고 행복한 여행 계속 되시기 바라면서..

  4. 큐빅스™ 2016.02.03 18:2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가이세끼 요리는 언제나 옮아요^^

  5. 유라준 2016.02.03 19:2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침부터 표고버섯과 베이컨 등을 푸짐하게 구워 먹네요.
    잘 보고 갑니다. 편안한 밤 되세요.

  6. 춘 호 2016.02.03 20:3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멋진 후기 잘 보고 갑니다.

    후기를보니 훌쩍 떠나고 싶어지네요.

    행복한 하루 되세요.

  7. 초록배 2016.02.03 21:2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음식차림 이름이 멋지네요. '해변의 아침' ㅎㅎ
    비내리는 창밖을 보니, 우리나라였으면 해변철책도 보였을 거란 생각이 들기도 합니다.^^;

  8. 워크뷰 2016.02.04 02:4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가 오지 않았더라면 더 좋았겠습니다^^

  9. 공룡우표매니아 2016.02.04 04:4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후루가와 료칸의 아침식사
    눈이 즐겁게 호강하고 갑니다. ^*^
    덕분에 좋은 구경하면서, 머물다 갑니다. 고맙습니다.

  10. 서비 2016.02.04 09:3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맛난 밥상 잘 보고 갑니다..^^

  11. 모피우스 2016.02.04 09:4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완벽한 아침 건강 밥상입니다.

  12. 달빛천사7 2016.02.04 10:1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와 아침에 일어나서 이런 식단으로 매일 먹으면 좋겠네요 ㅎㅎ

  13. viewport 2016.02.04 12:4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역시 일식답게 무척이나 정갈하고 깔끔해 보입니다....

  14. 레드불로거 2016.02.04 16:5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고급스러워 보입니다~ 저 곳에서 휴식을 취하면 제대로 힐링 될 것 같네요.

  15. 토종감자 2016.02.04 17:3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와우~ 역시 일본 료칸 여행의 꽃은 가이세키인 것 같습니다.
    한국에 와서 매일 이렇게 누가 밥해주면 얼마나 좋을까요. ㅎㅎㅎ

  16. 브라질리언 2016.02.04 21:3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그릇은 많은데 우리나라 상차림과는 좀 다르네요..
    살이 찌기 힘들겠네요..

  17. 생명마루한의원 2016.02.04 22:2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잘봤습니다.^^
    너무좋을거같아요

  18. 마인드신 2016.02.04 23:0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어마어마한 밥상이군요

  19. 감자튀김 2016.02.07 21:4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깔끔하게 제공이 되는군요~
    사진으로 봐도 먹고 싶을 만큼 맛 있어 보입니다. >.<

  20. 귀여운걸 2016.02.10 21:1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우와~ 푸짐하고 근사하게 잘 나오네요~
    당장 날아가서 먹고싶은 심정이에요^^

  21. sword 2016.02.13 15:4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료칸형식의 고급 호텔같은 느낌이네요!
    라운지도 고급스럽고 식사도 품위있고.. 정말 멋진곳 같습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