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림사지는 백제가 부여로 왕도를 옮긴 시대(538-660)의 중심 사찰터로 현재는 백제시대에 건립된 오층석탑과 고려시대에 조성된 석불좌상만 남아있다.

오층석탑은 얇고 넓은 지붕돌의 형태 등에서 목조건물의 형식을 충실히 이행하면서도 세련되고 창의적인 조형을 보여주는 귀중한 석탑이다.

DSC02542 5층석탑과 강당
DSC02586 정림사지 배치도

정림사지의 주요건물 배치는 중문, 석탑, 금당, 강당의 중심축선이 남북 일직선상에 놓인 일탑식 가람배치이다. 이런한 가람배치는 고대 일본의 사찰 가람배치에도 영향을 주었다 한다.

DSC02548 부여 정림사지 터

부여정림사지는 백제가 사비로 도읍을 옮긴 직후에 세운 절터로 백제시대의 전형적인 1탑 1금당식 가람이나 백제시대 절 이름은 알 수 없다.

1028년에 만든 기와에 정림사라는 명문이 있어 고려시대의 절이름이 정림사인 것으로 밝혀졌다. 남북 직선상에 중문, 탑, 금당, 강당을 배치하고 주위를 회랑으로 둘러진 형태이다.

가람 중심부를 둘러싼 회랑의 형태가 북쪽에서 간격이 넓어진 사다리꼴이라는 점, 그리고 중문 남쪽에 2개의 사각형 연못과 남문터가 있는 점 등이 배치의 특징이다.

DSC02550 연못
DSC02576P
DSC02552 국보 제9호 정림사지 5층석탑

정림사지 5층석탑은 1,400년전 백제시대부터 부여시가지 중심 정림사지 절터에 묵묵히 한자리를 지켜온 백제탑이다. 익산 미륵사지의 석탑과 더불어 고대 삼국시대 석탑의 처음 모습을 밝혀주는 중요한 문화재이다.

정교한 판축 기단위에 8.3m, 149장의 화강석으로 세웠다. 백제가 서기 660년 나당 연합군에게 패망할 때, 사찰은 전화 속에 불타버리고 오직 석탑만이 전하여 온다. 첫째 탑신에는 당나라 장국 소정방의 전승기념문인 '대당평제국비명'(大唐平濟國碑銘)이 4면에 모두 새겨져 있다.

DSC02572P

현존하는 석탑 중 가장 오래된 탑이며, 목조탑에서 석탑으로 넘어가는 처음 양식으로 비례구성과 구조수법이 가장 뛰어나다는 평가와 함께 현지에서 바라보면 부드럽고 따뜻한 백제문화 이미지가 사실 그대로 느껴진다.

익산 미륵사지 석탑과 함께 백제시대 석탑의 특징을 잘보여주는 탑으로 정돈된 형태나 장중하고도 세련된 아름다움이 백제인의 솜씨를 보여준다.

DSC02568 5층석탑과 강당사이엔 금당터만 남아있다.
DSC02560 강당
DSC02557 보물 제108호 석불좌상

부여 정림사지 석불좌상은 고려시대 만들어진 작품이다. 불에 타고 심하게 마모되어 대좌와 불상이 형체만 남아있다. 좁아진 어깨와 가슴으로 올라간 두 손의 표현으로 보아 진리를 나타내는 비로자나불상으로 짐작된다. 머리와 갓은 후대에 복원한 것이다.

대좌는 비교적 잘 남아 있는데 단정하면서도 균형있는 조각솜씨를 엿볼 수 있다. 석불이 있던 절은 6세기 중엽에 창건된 것이다. 정림사는 이 절의 고려시대 이름인데 1028년에 만들어진 기와 명문을 통하여 알 수 있다.

DSC02558P

고려초에 절을 다시 세울 때 백제시대의 강당자리를 금당으로 삼아 이 석불을 주존불로 모셨다. 남원 만복사 대좌와 함께 11새기 고려 불상 양식의 특징을 잘 보여 주고 있다.

DSC02585 백제의 숨결을 느끼며 나오는 길에 다시본 정림사지터

여행 TIP

관람료(정림사지박물관 포함) : 어른 1,500원, 청소년 900원, 어린이 700원
소재지 : 충남 부여군 부여읍 동남리 379

- 드래곤의 사진속 세상풍경 -

Posted by 드래곤포토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10071004 2010.07.17 19:3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많은 보물들을 잘 간직하지 못하는 것 같네요... 그나저나 사진 한번 쨍하고 좋습니다...

  2. 어설픈여우 2010.07.17 20:4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정림사지 5층 석탑, 국사책에서 보았던 이름인데,
    이렇게 만나네요..사진으로...ㅎ

    드래곤님, 주말밤 비가 많이 내리네요..
    건강 관리 잘 하시고 편안한 밤 되시길 바랍니다.

  3. mark 2010.07.17 23:0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우리나라는 유독 선조 고대의 유적이나 유물이 많이 파손되고 해외로 반출되었는데 남아있는 저 석탑과 불상이라도 앞으로 수천년이 지나도 그 자리에 보존되었으면 하는 바램입니다.

  4. hello-mimi 2010.07.18 00:0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정림사지 오층 석탑 책으로만 보다 이리 자세히 본건 첨인것 같네여..
    잘보구 갑니다..^^

  5. 꽁보리밥 2010.07.18 06:0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부여권엔 통 갈일이 없다보니 많이 어둡습니다.
    드래곤님 덕분에 앉아서 관광하는 덕을 보는군요..ㅎㅎ
    감사드립니다.^^

  6. 송쓰22 2010.07.18 20:5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여기 맨날 포스팅 한다 한다 하면서도 여적 못하고 있네요...부끄부끄...잘 보고 갑니다. 언젠가 뵈어요~!!!

  7. 바람처럼~ 2010.07.18 23:2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도 여기는 가본거 같아요
    근데 너무 어릴때라... 기억이..

  8. killerich 2010.07.19 08:2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 정말 좋군요^^.. 한번 가봐야겠어요^^..
    잘 보고 갑니다^ㅡ^

  9. 뻘쭘곰 2010.07.20 17:0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정말 아름답네요..여름이라고 산으로 바다로만 가지 말고 이런 멋진 유적지에서 휴가를 보내는 것도 정말 좋을 것 같습니다.

  10. 소박한 독서가 2010.07.20 23:5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정림사지 5층석탑은 불에 탄 흔적이 역사의 질곡을 그대로 보여주는 듯 합니다.
    부여 정말 가보고 싶네요..
    깔끔한 사진과 설명..감사드리며...
    덥지만 시원한 밤 되세요..

  11. 워크뷰 2010.07.22 03:0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연못에 핀 연꽃이 예쁘게 보입니다^^

  12. 지원교육 2010.07.22 14:4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학교다닐때 책에서나 보던 석탑들을
    실제 볼 수 있는 기회가 얼마나 되려나 모르겠어요~

    기회가 닿는다면, 꼭 한번 둘러보고 싶어집니다.^^

    연꽃사진도 좀더 활짝 피었더라면 하는 아쉬움이..ㅎㅎ

    남은시간도 시원하게, 알차게 보내세요!

  13. 간만지기 2010.07.22 14:5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 애기 돌부처인지 모르겠으나 이쁘네요. 연못에 잉어는 많아요...
    - 한 여름철에는 더워서 구경하기 힘들겠습니다. 사진 찍으실때 많이 더워서 고생하셨겠습니다.
    - 정림사지 5층 석탑이 잘 보존되어 있군요. 그외는 볼거리가 없는 것 같이 느껴집니다.

  14. kue lebaran 2011.08.14 12:5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리뷰의 그! 주의하는 것은 매우 도움이 매우 간단합니다. 훨씬 더 blogposts 이러한 종류의을 추구! 새로운 twitting 거기서 인수 있습니까? I stumbleupon에서 심각하게 귀중한 아이디어. 일반적으로 그것에 나가 실종됐다고 한 성분이 조금 참여 색칠합니다. 이 사이트에 그럼에도 불구하고 감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