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에 천연기념물로 지정된 백송은 현재 2구루가 남아있는데 서울 종로구 재동 헌법재판소 안에 있는 제8호 백송과 종로구 수송동 조계사안에 있는 제9호 백송입니다.

오늘 소개하고자 하는 백송나무는 천연기념물 제8호로 옛 창덕여고자리에 있는 종로구 재동 헌법재판소에 안에 있는 600여년 된 백송입니다.

나이가 600여년 되다보니 지팡이에 의지하여 서있습니다.

여기 백송은 높이 14m, 밑부분의 둘레는 4.25m로 나무의 줄기는 나무의 밑부분에서 75cm정도의 높이에서 2개로 갈라져 자라고 있습니다.

이나무는 중국의 북경 부근이 원산지로 중국을 왕래하는 사신들이 묘목을 가져다 심은 것으로 보인다고 합니다.

백송나무는 우리나라에 들어온지 오래되었으나 번식력이 매우 약해서 그 수가 적다고 합니다. 단, 원산지인 북경에서는 아름드리 나무로 자란 거목을 볼 수가 있습니다.

백송나무는 늘 푸른 큰키나무로 잎이 3개씩 뭉쳐나는(束生) 삼엽송(三葉松)에 속하며, 나무의 색깔은 어릴 때는 회청색으로 나무가 자라면서 나무껍질이 벗겨져서 점점 회백색으로 변해 백송 또는 백골송, 백피송이라 불리웁니다.

우리나라에서는 정원수나 풍치수로서 이용될 뿐이지만 중국에서는 건축재로도 이용되고 있으며 종자는 직접 먹거나 기름을 짜는데 쓰기도 합니다.

우리나라에는 서울, 경기도의 고양과 이천, 경남의 밀양, 충북의 보은, 충남의 예산 등지와 기타 지역에서 몇그루가 자라는데 이 가운데 크기가 큰 몇 그루를 천연기념물로 지정하여 보호하고 있습니다.

참고로 천연기념물 1호는 대구 달성 측백수림, 2호 합천 백조도래지, 3호 평양 만주흑송수림, 4호 통의동 백송, 5호 내자동 백송, 6호 원효로 백송, 7호 회편동 백송, 8호 재동 백송, 9호 수송동 백송, 10호 연희동 수지적송입니다.

그러나 그동안 천연기념물 1호부터 10호 중 8개가 수명을 다하여 해제가 되었다고 합니다.

[여행 TIP]

소재지 : 서울특별시 종로구 재동 35번지(헌법재판소내)
면적 : 311㎡(보호구역)
수령 : 약 600년
지정번호 : 천연기념물 제8호(1962.12.3)

가는길 : 지하철 3호선 안국역 2번 출구로 나와 잠시 걸어올라가면 헌법재판소가 왼쪽에 보입니다.
※ 헌법재판소 경비실에 백송을 보기위해 들어간다고 하면 출입이 가능한 표찰을 줍니다.

- 드래곤의 사진속 세상풍경 -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서울특별시 종로구 가회동 | 재동 백송#헌법재판소#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드래곤포토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장화신은 메이나 2011.02.24 12:0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가서 보면 정말 제가 너무 어리게 느껴질 듯하네요^^;
    가까운 곳에 이런 나무가 있었다니 한 번 보러가야겠습니다.

  3. 자유인- 2011.02.24 12:0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와 신기하네요 ㅋㅋ 흰소나무 ㅋㅋ

  4. ♣에버그린♣ 2011.02.24 12:1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출입증은 없지만 사진으로 보네여~

  5. 워크뷰 2011.02.24 12:1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헌번재판청구하러 가야겠습니다 백송 보는데 출입증을 내는게 헌법에 있냐고^^

  6. 빛이드는창 2011.02.24 13:0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백송도 신기하고 백송을 보러 출입증을 내는 것도 신기하네요^^

  7. 간만지기 2011.02.24 14:1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 보통 600년 하면 나무의 아름드리가 엄청 굵어 사람들이 양팔을 펼쳐 재어 보기도 하는데
    이 백송은 삐쩍 말라가지고 오래된 나무 같지가 않군요....
    - 아뭏튼 수고하셨습니다.

  8. 김천령 2011.02.24 17:1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진귀한 백송, 추사 고택에서 보았는데...
    덕분에 잘 보고 갑니다.

  9. 2011.02.24 18:0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

  10. 더공 2011.02.24 20:2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와.... 진짜 저렇게 하얀 소나무는 처음 보네요.
    신기하기도 하고.. 출입증이 있어야 볼 수 있는 백송. 한번 보고 싶은 생각이 간절합니다.

  11. 2011.02.24 22:2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

  12. ageratum 2011.02.24 23:2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그냥 볼 수 있는게 아니군요..
    출입증도 받아야 하니..^^:

  13. nspring 2011.02.24 23:2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백송..부끄럽게도 처음듣네요..^^
    표찰까지 받아서 들어가야한다니..대단한 나무네요..^__^

  14. 바퀴철학 2011.02.25 08:3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흠...헌법재판소에서 허가증을 받아야 볼 수 있는 나무라.
    다른 천연기념물들처럼 거대한 나무는 아니지만,그 희귀함이 또 색다르군요.

  15. 2011.02.25 09:1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

  16. 화사함 2011.02.25 10:5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열개중 8개가 수명이 다했다니 안타깝네요 ...
    소나무가 하얘서 무척이나 신기합니다~!ㅎㅎ

  17. 라오니스 2011.02.25 14:5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다른 책에서.. 이 백송에 관한 이야기가 있어서.. 보고 싶었는데..
    헌법재판소 부근 지나다가 생각도 났는데.. 쉽게 들어가지 못할 것 같아 못 보았죠..
    드래곤님이 제 소원하나 해결해 주셨네요.. ㅎㅎ

  18. 달콩이 (행복한 블로그) 2011.02.25 15:1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백송은 처음 보네요..
    드래곤님 덕분에 구경 잘하고 갑니다 ^^
    매번 감사합니다~~

    오늘도 즐거운 하루 보내세요 ^^

  19. 맨큐 2011.02.27 11:5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헌법재판소 안에 백송이 었었군요.
    좋은 정보 고맙습니다. ^^

  20. mark 2011.03.01 00:4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창경궁안에도 백송이 있는 것을 본 것 같은데요?

  21. 국내여행기 2011.03.16 14:1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머리식히러 왔는데..백송을 보셨군요..트랙백 하나 걸고 갑니다.